[beLAUNCH 2014 개막] 작지만 강한 스타트업의 저력, 비론치 2014 개막!
5월 14, 2014

start

아시아 최대 규모의 테크·스타트업 컨퍼런스인 ‘비론치 2014(beLAUNCH 2014)’가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성황리에 막을 올렸다. 14, 15일 양일 간 진행되는 이번 행사는 국내 유망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성공적인 글로벌 진출 전략을 공유하기 위해 개최됐다.

‘작지만 강한 스타트업의 저력(Bigger than it seems)’이라는 주제로 열리는 ‘비론치 2014(beLAUNCH 2014)’에는 글로벌 스타트업계를 움직이는 총 42명의 벤처투자자와 기업가가 연사로 참석해 최신 테크 동향과 미래 인사이트를 전한다. 더불어 150여 개 이상의 국내외 기업이 배틀 경연과 부스 전시회에 참가하여 올해 아시아 최고의 스타트업 자리를 두고 경합을 펼친다.

올해 ‘비론치 2014(beLAUNCH 2014)’에는 ‘웨어러블 혁명’, ‘비트코인의 티핑포인트’, ‘글로벌 투자 유치 전략’ 등 최신 테크 기술과 투자 트렌드를 총망라하는 11개의 패널 토론이 마련되어 있다.

10368438_691711807542164_5103241705262119191_n

또 하나의 메인 이벤트인 ‘스타트업 배틀’에서는 본선에 진출한 20개 팀이 양일에 걸쳐 치열한 경쟁을 펼친다. 특별히 올해는 한국을 비롯 인도, 일본, 싱가포르 등 총 120여 개의 팀이 예선에 지원해 비론치 컨퍼런스가 명실공히 아시아 최대 규모의 쇼케이스 현장임을 증명해 보인다.

심사위원으로는 일본 벤처투자사 글로벌브레인의 야스히코 유리모토 대표, 유명 엑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인 500스타트업의 EIR(Entrepreneurs in Residence, 창업도우미)을 맡고 있는 팀 채 등이 참관하며 비론치 폐막과 함께 배틀 최종 우승팀이 발표될 예정이다. 배틀 우승자와 참가자들에게는 해외 투자 유치 지원, 글로벌 IR 기회 제공, 각종 교육과 네트워킹 기회, 상금 등이 차등 제공된다.

더불어 총 78개의 기업이 참여하는 부스 전시를 통해 교육부터 헬스케어, 보안, 의료에 이르는 다양한 서비스들이 총망라된다. 테크빌리지 존(Tech Village Zone)에는 활동량 측정기 ‘미스핏 샤인(Misfit Shine)’, 제스처 컨트롤 기기 ‘립 모션(LEAP Motion)’, 미니 드론 ‘드론 파이터(Drone Fighter)’ 등의 체험 부스가 마련되어 있어, 웨어러블 디바이스 산업의 발전 양상을 직점 체감해볼 수 있다.

본 행사 이후에도 비론치 컨퍼런스의 스타트업 지원은 계속된다. 실리콘밸리, 도쿄 등 글로벌 스타트업 중심 도시에서 개최되는 ‘비글로벌 2014 (beGlobal 2014)’ 콘퍼런스가 바로 그 무대다. 비트코인 거래소인 코빗(Korbit)은 작년 9월 실리콘밸리에서 개최된‘비글로벌 2013’에서 유명 벤처투자자 팀 드레이퍼(DFJ 회장)를 만난 것을 계기로 실리콘밸리 거물급 개인 투자자들로부터 약 4억 원의 엔젤 투자를 유치해 내는 성과를 거둔 바 있다. 올해 배틀 우승팀은 '비글로벌 2014' 참가 자격과 함께 왕복 항공권과 현지 투자자 앞에서의 단독 피칭 기회를 얻어 직접적인 글로벌 진출 판로를 모색할 수 있게 된다.

이번 행사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비론치 2014 공식 홈페이지(http://belaunch.com)에서 확인 가능하다.

최기영
국내외 스타트업 관련 트랜드 및 스타트업 비즈니스 분석, 투자자를 위한 스타트업 Deal Sourcing 탐색등을 담당합니다 (kychoi@besuccess.com)

익명 댓글

ava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