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LUMN
샤넬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칼 라거펠트를 구해줘!
2012년 10월 17일

사람의 “발”이라는 것을 주제로 얼마나 다양한 비즈니스 아이디어를 생각해 낼 수 있을까? 라는 불가능한 미션에 도전해 보는 것…
그러면 앞으로 몇번의 연재에서 시도될 내용들은 기대감으로 놔두고 오늘은 우리나라의 엔지니어와 샤넬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를 엮어 버리는 과감한 시도를 해보는 것으로 하지요.

WANTED! 사람을 찾습니다.
2012년 10월 17일

돈도 적게 주고 많은 노동까지 요구하는 마당에 좋은 사람들과 함께하고 싶기까지 한 예비창업자분들, 사람을 찾는다는 것은 정말이지 쉬운 일이 아닙니다.

스마트폰 시대의 정보접근 – Part 2
2012년 10월 17일

사람과 사람간의 소통은 음성전화 시대에서 문자 시대로 넘어오게 되었고, 카카오톡을 위시한 메신저 서비스가 활성화되면서 ‘대면’을 통한 ‘대화’가 점점 단절되고 있다. 바로 옆에 앉아있는 애인에게도 카톡 문자를 넣는 커플들, 아들과의 대화가 뜸해져서 문자 넣는 법을 배운 부모들, 청소년의 외계어를 이해하기 위해서 ‘그들만의 언어’를 따로(?) 공부해야하는 이 시대에 우리가 원하는 것은 ‘소통’이다.

스마트폰 시대의 정보접근 – Part 1
2012년 10월 17일

스마트폰을 사용해보면서 가끔 이런 생각을 해본다. “사용자 경험(UX)이 점점 변해가고 있는데, 다음에 나올 입력 방식은 무엇이 될까?” 현재의 방식보다 좀 더 편하게 될 것이라는 것은 알겠는데, 얼마나 혁신적일까가 궁금해진다. 정보접근권이라고 하면 내가 원하는 정보에 얼마나 수월하게 접근할 수 있느냐에 관한 문제이다. 과거에는 글자라는 정보에 접근하기 위하여 엄청난 노력을 기울여서 권력을 소유하기도 하였지만 ‘불휘기픈 나무’의 한석규(?)가 무던히 노력하여 만든 글자로 인해 세상이 뒤바뀌기도 하였다. 모든 정보가 소수에게 집중되었던 과거에 비해 지금은 정보 자체를 주체하지 못해 선택을 해서…

애니팡이 운만 갖고 성공했을까? : 원 히트 원더
2012년 10월 16일

! 다운로드 2000만건, !! 일일 사용자 1000만명, !!! 동시 접속자 300만명, 2012년 9월 기준으로 월 매출은 100억원에 근접했다고 한다. 이는 국내 모바일 게임 역사상 최대 규모의 성과이기도 하다.

한국의 집카(ZipCar) 정착할 수 있을까?
2012년 10월 15일

공유 경제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일반인들이 집을 빌려줘서 수익을 얻을 수 있고 동시에 그 집을 저렴하게 이용할 수도 있는 서비스인 Airbnb가 대표적이다. 그 관심은 우리나라에도 이어지고 있는데, 한국의 Airbnb를 자처하는 bnbhero, 코자자 등 유사 서비스가 성업중이다. 차를 공유하는 카쉐어링 서비스에 있어서도 비슷한 양상을 볼 수 있는데, 바로 미국의 ZipCar와 이후에 생겨난 한국의 그린카, 쏘카(SoCar) 등의 서비스들이다.

왜 정보는 자유롭게 공유되어야 하는가
2012년 10월 12일

필자는 디지털 정보가 인터넷에서 되도록 자유롭게 공유되어야 한다고 믿는 편이다. 그리고, 인터넷에서 정보가 자유롭게 공유될 때, 비로소 모든 이용자들의 이익이 극대화될 수 있다고 생각한다. 하지만, 디지털 정보는 왜 현실 세계의 상품과는 달리 자유로운 공유가 허락되어야 하느냐는 질문에 대해서는 설득력있는 답변을 제시하는 것은 쉽지 않았다.

Pivot하면 모두 성공하니?
  ·  2012년 10월 11일

서비스이든 제품이든 새로운 무엇가를 만들다 보면 처음에 창업자가 의도하지 않았던 고객의 반응이 나타나기 시작합니다. 이 변화를 시기적절하게 서비스나 제품에 반영하면 그 회사는 성공을 할 수 있다고 보통 생각을 합니다. 하지만 무조건 Pivot을 하는 것이 옳은 결정일까요?

[채기자의 스타트업 노how] 마케팅 효과 측정 | 가설 – 실행 – 측정
  ·  2012년 10월 11일

마케팅 활동에 절대적인 진리가 있을까요? 다양한 활동의 결과를 측정하다보면 절대적으로 우수한 마케팅 수단이 있는 것이 아니라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대상이나 콘텐츠 혹은 상품에 따라 가장 적합한 마케팅 활동이 달라질 수 있다는 것입니다.

빅데이터 시대를 준비하는 기업의 자세
2012년 10월 09일

과거 PC시대에는 하드웨어 제조 경쟁력이 경쟁 우위의 원천이었고, 현재 스마트 시대에는 소프트웨어가 경쟁력의 핵심이지만 그 다음은 Data 라고 말할 수 있다. 후기 정보화 시대에는 데이터를 소유하고 있고 제대로 분석할 수 있는 역량을 갖는 것은 새로운 핵심 역량으로 떠오를 것이다.

IT노동자에게 근무시간을 자유롭게 허해야 하는 이유
2012년 10월 09일

자본론의 관점에서 잉여가치를 극대화하는 방법은 소프트웨어 개발에는 적용되지 않는다. 개발자가 몇 시간 동안 컴퓨터에 앉아 있냐로 가치가 생산될 수 있다면, 우리나라는 미국을 따돌리고 소프트웨어강국이 되었을 것이다.

[수필] 벤처 사무실 구하기 – Part 3
2012년 10월 05일

‘사무실 이사의 달인이 된 김대리’ 라는 책이 있다면, 제가 단연코 책의 모델일겁니다. 만 3년동안, 6번동안 벤처 사무실을 이전했으니 평균잡아 한 사무실당 6개월씩 있었군요. 후훗. 그 때마다 이삿짐센터, 등기이전, 인터넷, 주소 이전, 인테리어 등등 와우, 정말 일을 사서했네요 ㅡㅡ
그래서 좋은 사무실 구하기의 노하우랄까.. 벤처에는 어떤 사무실이 싸고 좋을까 하는 지극히 개인적인 장단점을 적어봤습니다.

체험삶의 현장 : 창업은 실전이다!
2012년 10월 05일

끝으로, 1년 이상 동일한 자리에서 붕어빵을 파는 아저씨나 콩나물 콩만을 팔아 자식 세명을 대학, 대학원까지 보내고 결혼장가 보내신 우리 아버지 이 세상의 모든 ‘돈을 버는’ 분들에게 언제나 무한한 존경의 보냅니다.

사과도 익으면 떨어질까?
  ·  2012년 10월 05일

달도 차면 기운다는 말이 있는데, 사과도 익으면 떨어지려나? 애플의 요새 행보를 보면 영 심상치가 않다.

[채기자의 스타트업 노how] 저작권과 상표권
  ·  2012년 10월 04일

지적재산권에 대한 중요성이 점점 커지고 있습니다. 그 중에서도 저작권과 상표권은 초기기업들에게도 매우 중요한 문제인데요. 하지만 쉽게 간과하는 경우가 많이 존재합니다. 저작권과 상표권이 중요한 이유 그리고 쉽게 도움받을 수 있는 방법입니다.

온라인 광고시장에서의 Click은 무의미해지는 것인가?
  ·  2012년 10월 04일

온라인 광고를 접한 후 실제 매장에서 구매한 소비자 중 99%는 온라인 광고를 보기만 하고 실제로 Click 등의 반응은 하지 않았던 것”으로 나타났다.

하나만 잘해라.
2012년 10월 04일

디지털 도메인은 작년 11월 18일 상장했다. 그리고 10개월이 채 안된 9월 11일 파산 신청을 했다. James Cameron이 공동 창업한 이 회사의 문제는 무엇이었을까? 여러가지 문제가 있었지만 본업에 충실하지 못하고 너무 많은 일들을 벌린게 주원인 이었다고 한다. 본업인 디지털 효과 사업 외에도 애니메이션과 교육기관 등에 많은 자원과 돈을 투자한 결과 결국 이 지경에 이르렀다고 한다. 한때는 할리우드를 지배했고 현금도 풍부했던 대기업도 집중하지 못하면 망할 수 있다는 좋은 교훈인 셈이다. 대기업도 이런데 사람도 없고 돈도 없고 모든게 턱없이 부족한 스타트업들은 오죽하랴.

[수필] 벤처사업가 아내의 역할 – Part 2
2012년 09월 28일

저는 신문방송학을 전공했고, 사진동아리 활동을 했고, 한겨레에서 인턴을 했고, 여행pd를 준비하다 여행사에 입사해서 대리로 퇴사했습니다. 저는 현재 it벤처에서 일합니다. 제가 벤처에서 무슨 일을 할 수 있을까요!!

대륙의 애플 샤오미, 애플의 혁신 넘을 제2의 기적 만들어 낼까?
2012년 09월 28일

애플의 혁신을 예언한 사람이 과연 몇 명이나 되었을까? 가치를 한데 묶어 새로운 혁신을 만들어 낸 애플은 전세계를 아이폰, 아이패드 열풍으로 몰아넣으며 기적을 만들어 냈다.
그리고 여기 중국에서 또 하나의 기적을 만들기 위한 작은 태동이 시작되었고, 그 태동은 울림으로 번져 다시 ‘혁신’이라는 바람을 일으키고 있다.

[채기자의 스타트업 노how] 스타트업의 교육훈련
  ·  2012년 09월 27일

하루하루를 전쟁같이 살아야 하는 스타트업. 스타트업에게 장기적인 역량강화를 교육훈련은 사치일까요? 경험이 부족한 스타트업일수록 더 많이 배우고, 더 많이 경험하며 자신들의 지식과 개개인의 역량을 키워나가야 하지 않을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