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 IPO하자마자 100% 상승, 대박의 시작?


트위터가 페이스북에 이어 주식상장으로 대박신화를 재연했다. 7일(현지시간) 트위터는 뉴욕증권거래소에서 공모가 26달러보다 높은 45.10달러로 첫거래를 시작했다. 이날 미국 증권시장은 다우지수가 150포인트 하락하고 S&P500 지수도 1.3% 떨어지는 등 좋지 않았다.

하지만 이런 악재에도 불구하고 트위터는 공모가보다 2배 가까운 가격에 첫날 거래를 마감함으로써 투자자들에게 큰 돈을 안겨줬다.

 

한편, 한국경제신문 김광현 기자(@kwang82)가 트위터로 '트위터 주가 인포그래픽'을 공개하였다. 김 기자는 “트위터 상장 첫날 수치 발행가 26달러"라며 "거래 첫날 시가 45.10, 장중최고 50.09, 종가 44.90달러로 73% 상승, 시가총액 247억달러=26조원”이라는 트윗과 함께 인포그래픽을 소개했다.

이 한종
이한종은 연쇄 창업자로, KBEAT의 공동창업자이자 CXO. 스타트업을 위한 초기투자 심사역 및 엑셀러레이터로서 경력을 보유하고 있으며 디지털 콘텐츠 및 뉴미디어 플랫폼 영역의 오랜 경력을 바탕으로 연세대학교, SKP, 한국과학기술연구원 등의 멘토 및 심사위원으로 활동 중이다. 2006년 런던 영화학교를 졸업했고, 2011년 국무총리표창을 받았다. (walterlee79@gmail.com)

익명 댓글

ava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