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TECH] CES 2014 첫 날 주목받은 웨어러블 기기들

미국 시각 7일 라스베이거스에서 개막된 세계 최대 가전제품 전시회 CES(Consumer Electronics Show)에서 다양한 웨어러블 기기가 발표됐다. 개막 첫날부터 우리에게 생소한 태양광선의 자외선량을 측정하는 기기부터 더욱 정교해진 스마트워치까지, 중소기업에서 대기업까지 앞다투어 발표한 웨어러블 기기 중 눈에 띄는 7가지 기기들을 정리해보았다.

파나소닉 4K 웨어러블 카메라

panasonic_wearable camera

얼굴에 부착되는 웨어러블 기기 중 단연 큰 사이즈를 자랑하는 파나소닉의 웨어러블 카메라는 이번 CES 2014에서 큰 이슈를 불러 모으고 있다. 아직 이름이 정해지지 않은 이 웨어러블 카메라는 얼굴 부착용 기기와 팔 부착용 기기로 분리되었으며 두 개를 와이어로 연결하였다. 이 웨어러블 카메라는 스포츠 등 활동 시 손을 사용하지 않고 촬영하는 용도로 제작하였다. 이 캠코더 겸 카메라는 테크  산업의 큰 트렌드인 울트라 HD와 웨어러블 기기를 접목하였으나, 기기가 다소 커서 소비자의 마음을 얻을 수 있을지 조금 더 지켜볼 필요가 있다.

 

가르민(Garmin), 일회 충전으로 1년 사용하는 웨어러블 피트니스 밴드 비보핏(Vivofit)

vivofit

현재 거의 모든 웨어러블 기기가 비슷한 기능을 제공한다. 본래 GPS를 활용하여 일반 소비자, 항공, 항만 산업을 위한 제품을 만드는 회사인 가르민이 이번 CES 2014에서 공개한 피트니스 밴드 비보핏(Vivofit)은 단 일회 충전으로 1년 동안 사용 가능한 배터리가 장착되어 돋보인다. 사실상 소비자가 충전하기 위해 피트니스 밴드를 벗어 놓는 시간이 0 시간에 가까워 "완전한 웨어러블" 제품이다.

 

LG 웨어러블 피트니스 밴드, 라이프밴드 터치(Lifeband Touch)와 심장박동 측정 이어폰

LG_lifebandtouch

국내 브랜드 LG도 웨어러블 기기 시장에 뛰어들었다. LG는 이미작년 말 핏빗(Fitbit)과 같은 피트니스 밴드 출시 계획을 발표했으며, 이번 CES 2014에서 피트니스 밴드인 '라이프밴드 터치'를 공개했다. 라이프밴드 터치는 만보기 기능뿐만 아니라 스마트폰과 연동하여 전화를 받을 수 있고 새로운 메시지를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심장박동수를 측정하여 라이프밴드 터치에 표시하는 이어폰을 공개했다.

 

페블(Pebble)의 최신 스마트워치 페블 스틸(Pebble Steel)

pebble_steel

만약 CES 2014가 웨어러블 기기의 승자를 뽑는 자리였다면, 아마도 그 자리는 페블이 차지하지 않았을까. 페블의 최신 버전인 ‘페블 스틸(Pebble Steel)’은 스테인리스로 제작하여, 기존 페블 모델보다 더 작고 세련된 감각적인 디자인으로 재탄생하여 정장 차림의 비지니스맨이나 여성들도 선호할 만하다. 페블 제조사는 이번 제품이 기존 제품과 기능 차이가 크게 없다는 아쉬움이 있으나, 페블을 위한 더 많은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하여 페블을 하나의 플랫폼으로 발전시키겠다고 밝혔다.

 

모베아의 G 시리즈 피트니스 밴드

movea g_series

수많은 피트니스 밴드가 이번 CES를 통해 공개된 가운데 모베아(Movea)의 G 시리즈는 월등한 정확성으로 돋보인다. 일반적인 피트니스 밴드처럼 걸음 수, 칼로리 소모량, 수면 시간을 측정할 뿐만 아니라 G 시리즈는 95%의 정확도로 착용자의 자세까지 측정할 수 있다. 웨어러블 피트니스 밴드 제작 회사가 착용자가 실제로 걷고 있는지, 실제로 수면을 취하고 있는지 등 기기가 추적하는 숫자의 정확도에도 신경을 쓰기 시작한 모습을 대변한다.

 

네타트모(Netatmo) 자외선 측정 센서 장착 팔찌 ‘준(June Bracelet)’ 

june_bracelet

전 세계 날씨를 실시간으로 개인 맞춤형 날씨 정보를 제공하는 서비스 네타트모가 태양광선 세기를 기록하여 자외선을 측정하는 팔찌 '준(June)'을 새롭게 선보였다. 실시간 태양광선 세기를 측정하고 사용자 피부 타입을 고려하여 자외선 차단과 관련된 맞춤형 정보를 제공한다. 준 팔찌의 장점은 세련된 디자인에 있다. 실제 보석 팔찌를 착용한 것과 다름없는 디자인은 소비자들이 어떤 곳에 가든지 거부감 없이 준 팔찌를 착용하게 할 것이다.

 

CSR의 블루투스 스마트 주얼리

csr_smartjewelry

블루투스를 이용한 라디오 칩 제조회사인 CSR은 이번 CES 2014에서 스마트 LED와 결합한 세련된 디자인의 블루투스 스마트 주얼리를 공개했다. 스마트 주얼리는 스마트폰과 연동되어 새로운 소식의 종류에 따라 다른 색깔을 나타낸다. 문자 메시지 도착 시에는 파란색, 새로운 이메일이 도착했을 때는 초록색을 띠도록 설정 가능하다. 보석 디자이너가 직접 디자인한 스마트 주얼리는 웨어러블 기기라고 눈치챌 수 없을 정도로 일반 주얼리 디자인에 가깝다는 점이 최대 장점이다.

 

관련 기사: Venturebeat 

 

익명 댓글

ava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