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oT 가축질병관리 스타트업 유라이크코리아, 미래에셋벤처투자 등으로부터 15억 원 규모 투자받아

Livecaredevice

가축질병관리 서비스, 라이브케어(LiveCare) 개발사인 유라이크코리아(대표 김희진)가 미래에셋벤처투자,  쿨리지코너인베스트먼트로부터 15억 원 규모로 투자를 받았다.

유라이크코리아는 2012년 10월에 창업한 사물인터넷(IoT) 관련 스타트업으로, 지난  2015년 9월 실시간 가축질병관리 모니터링 서비스 ‘라이브케어’를 출시한 바 있다.

라이브케어는 온도 센서와 PH센서를 결합한 경구투여 방식의 바이오 캡슐(Bio Capsule)을 통해 가축의 체내에서 직접 체온을 측정하고 전송해 분석하는 모니터링 서비스로, 수집한 각 개체별 생체정보를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해 이상 징후가 발견되는 즉시 농장주와 수의사에게 통보한다. 소의 위 속에 안착된 바이오 캡슐은 평생동안 기능을 유지한다.

현재 라이브케어는 소를 대상 서비스 중이며, 추후 돼지, 닭 등의 가축으로 서비스 범위를 확대할 예정이다.

beSUCCESS
beSUCCESS is a professional media company with a particular focus on startups and tech industry | beSUCCESS는 국내 기업의 해외 진출을 지원하는 미디어 회사로, 실리콘밸리를 포함한 전세계 테크 트렌드와 스타트업 뉴스, 기업가 정신 등 국내 스타트업의 인사이트 확대를 위해 필요한 외신 정보를 직·간접적으로 제공할 뿐만 아니라, 한국의 스타트업 생태계와 출시 소식 등 주요 뉴스를 영문으로 세계 각국에 제공해 한국 스타트업의 글로벌 성공을 지원하는 '연결'의 역할을 합니다.

댓글이 닫혀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