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영상 기술 개발사 요쿠스, 서울산업진흥원으로부터 1.5억 원 규모 투자 받아

jocoos-2016-12-12-t

동영상 기술 개발사 요쿠스(대표 최창훈)가 지난 8일 서울산업진흥원(SBA)으로부터 1.5억 원 규모의 투자를 받았다.

요쿠스는 2012년 5월 창업 후 동영상 변환 기술(transcoding)에 대한 연구와 병행해 국내외 연예기획사와 함께 '오디션(Audition)', 'SURT' 등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을 통한 영상 오디션 플랫폼을 운영한 바 있다.

2016년 6월에 열린 스파크랩스 7기 발표에서는 최창훈 대표가 고도화한 동영상 변환 기술과 즉석 영상 편집기술(NAIVE)을 발표하면서 뛰어난 품질과 압축률의 영상 기술을 선보였고, 그 후 동영상 기술 기업으로 사업 방향을 전환했다고 밝혔다.

요쿠스는 앞으로 국내외 기업과의 B2B 사업에 집중할 계획으로, 국내와 중국, 일본에서 기술을 필요로하는 기업과의 테스트와 협업을 위한 준비를 진행 중이다.

beSUCCESS
beSUCCESS is a professional media company with a particular focus on startups and tech industry | beSUCCESS는 국내 기업의 해외 진출을 지원하는 미디어 회사로, 실리콘밸리를 포함한 전세계 테크 트렌드와 스타트업 뉴스, 기업가 정신 등 국내 스타트업의 인사이트 확대를 위해 필요한 외신 정보를 직·간접적으로 제공할 뿐만 아니라, 한국의 스타트업 생태계와 출시 소식 등 주요 뉴스를 영문으로 세계 각국에 제공해 한국 스타트업의 글로벌 성공을 지원하는 '연결'의 역할을 합니다.

댓글이 닫혀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