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NHN재팬 대표 한국에 벤처캐피털 설립, 본격 한·일 중심 벤처투자 박차
3월 2, 2016

lkh14389

NHN재팬 대표를 맡아 일본에서 1조 매출 신화를 쓰고, 코코네(Cocone) 라는 소셜 미디어 회사를 일본에서 창업한 천양현 대표가 이희우 전 IDG벤처스코리아 대표 및 김동환 전 소프트뱅크벤처스 이사와 함께 ‘코그니티브 인베스트먼트(Cognitive Investment)’를 공동 창업하고 본격적으로 한·일 중심 벤처투자 업무를 시작한다.

천양현 대표는 카카오 김범수 의장과 2000년 ‘한게임 재팬’을 창업하고 2009년까지 NHN재팬 대표, NHN CGO(글로벌 게임사업 총괄사장), NHN재팬 회장 등을 맡아 ‘NHN재팬’을 일본 최고의 인터넷 서비스 회사로 키운 인물이다.

이후 2009년 NHN에서의 인터넷 서비스 경험을 바탕으로 모바일 서비스 회사인 주식회사 코코네를 일본에서 창업하고 회사의 사업기반이 다져지자 이번에는 후배 창업자들을 돕기 위해 한·일간 가교 역할을 할 벤처캐피털을 설립하게 된 것이다.

이희우 대표는 KTB네트워크를 통해 벤처투자에 입문하였고, HB인베스트먼트 그리고 텐센트, 샤오미 등에 투자한 글로벌 벤처캐피털 IDG의 한국 대표까지 20년간의 벤처투자 경험이 있다. 2011년부터 5년간 200회 가까이 매주 진행해온 스타트업 토크쇼 ‘쫄투’(쫄지말고투자하라, 유튜브) 진행자로도 유명한 이대표는 스타트업 육성에도 관심이 많아 ‘쫄지마 창업스쿨’을 운영하며 지난 4년간 5천 명의 창업 인재를 키운 교육자로도 알려졌다.

공동창업자인 김동환 전 소프트뱅크벤처스 이사는 대학 시절 스타트업을 창업한 후 회수(Exit)한 경험이 있으며, 벤처투자자로 활동하기 전 신한금융투자 및 골드만삭스에서 상무를 역임하며 12년 이상 기업공개(IPO), 인수합병(M&A), 고유계정 운용 등을 경험한 금융 전문가다.

코그니티브인베스트먼트는 디지털에 인텔리전스가 더해질 수 있는 분야에 차별화를 갖고 집중적으로 투자·육성할 계획이다. 특히, 일본이 앞서 있는 인공지능(AI), 머신 러닝, 휴머노이드 로봇, 인지과학 등에도 투자하고자 하며, 이러한 기술을 한국 기업의 빠른 실행력과 접목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대표는 “그동안 일본 투자사의 한국 진출은 있었으나 한국 벤처캐피털의 일본투자는 미진했다. 이제 일본에서 17년간 서비스를 키워온 천양현 대표의 성공경험과 글로벌 벤처캐피털 출신 경영진이 합류해서 더욱 체계적인 투자와 성장지원이 가능하게 되었다. 한·일 스타트업 투자도 많이 하고 회사를 글로벌 경쟁력 있는 회사로 키워 일자리 창출과 대한민국의 위상을 높이는 데 일조하고 싶다”고 설립 포부를 밝혔다.

beSUCCESS
beSUCCESS is a professional media company with a particular focus on startups and tech industry | beSUCCESS는 국내 기업의 해외 진출을 지원하는 미디어 회사로, 실리콘밸리를 포함한 전세계 테크 트렌드와 스타트업 뉴스, 기업가 정신 등 국내 스타트업의 인사이트 확대를 위해 필요한 외신 정보를 직·간접적으로 제공할 뿐만 아니라, 한국의 스타트업 생태계와 출시 소식 등 주요 뉴스를 영문으로 세계 각국에 제공해 한국 스타트업의 글로벌 성공을 지원하는 '연결'의 역할을 합니다.

댓글이 닫혀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