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이커스, 디캠프·카카오와 함께 ‘메이커버스 학교 3D 프린터 지원 프로젝트’ 시작
3월 23, 2016

리플렛_앞_최종_인쇄

메이커스는 지난 19일 개최한 '학교 메이커 교육 세미나 2016'에서 작년에 이어 올해도 디캠프, 카카오와 함께 초중고에 3D 프린터를 지원하는 프로젝트를 시작한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세미나에서는 학교에서 창의 교육을 활용한 실제 사례들과 함께 학교 3D 프린터 지원 계획이 발표되어 참석한 현직 교사들에게 큰 관심을 받았다. 자유학기제 시행과 함께 3D 프린터를 활용한 창의 교육에 관한 관심도 늘어나고 있지만, 일선 학교에서 고가의 3D 프린터를 구입하고 교사가 이를 수업에 활용하기는 매우 어려운 상황이다. 이런 학교 현실에 도움이 되고자 메이커스는 디캠프, 카카오와 함께 전국 주요 도시에서 120여 명의 교사들을 대상으로 3D 프린팅 및 모델링 연수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25대의 3D 프린터를 학교에 무상으로 지원하는 '메이커버스 학교 3D 프린터 지원 프로젝트'를 시작한다.

학교에서 3D 프린터를 지원받기 위해서는 먼저 해당 학교의 교사가 3D 프린팅 및 모델링 연수 프로그램에 참여해야 한다. 3시간의 워크샵으로 구성된 이번 교사 연수는 학교에서 수업에 활용하기 위한 3D 프린팅과 모델링 관련 이론 강의 및 실습으로 진행된다. 지역별로 총 6회의 워크샵이 개최되는데, 참석을 원하는 교사는 가까운 지역을 선택 후 신청하면 된다. 연수를 마친 교사는 실제 3D 프린팅을 활용한 수업 또는 방과 후 활동을 구상해서 '3D 프린터 활용 계획서'를 제출하고, 이를 토대로 3D 프린터를 지원받는 25개 학교가 최종 선발된다.

학교 3D 프린터 지원 프로젝트를 주최한 메이커스의 송철환 대표는 "작년에 3D 프린터를 지원한 10개의 학교에서 워크샵에 참여한 교사들이 학생들과 함께 메이커 교육을 활발하게 진행 중이라는 얘기를 들었다. 올해는 특별히 전국의 모든 중학교에서 자유학기제를 시행하는 만큼, 3D 프린터를 활용한 창의 교육이 더 필요하다고 판단되어 디캠프, 카카오와 함께 대폭 확대 진행하게 되었다. 또한, 연말에는 작년과 올해 3D 프린터를 지원받은 35개 학교의 사례를 모아 발표하고 전시하는 이벤트로 계획 중이다"고 밝혔다. 

세미나에 참석한 서울의 한 중학교 교사는 "올해는 전국의 모든 중학교에서 자유학기제가 전면 시행되지만, 교사들이 아직 어떻게 진행해야 하는지 많은 혼란을 겪고 있다이번 세미나는 이런 교사들에게 정말 큰 도움이 된 것 같다. 추후 학교 3D 프린터 지원 프로젝트에 신청해서 선정된다면, 아이들과 3D 프린터를 활용한 메이킹 교육을 해보고 싶다"고 세미나에 참석한 소감을 밝혔다.

‘메이커버스 학교 3D 프린터 지원 프로젝트’에 지원하기 원하는 학교 및 교사는 메이커버스 웹사이트 또는 전화(070-4686-4999)로 문의하면 된다.

beSUCCESS
beSUCCESS is a professional media company with a particular focus on startups and tech industry | beSUCCESS는 국내 기업의 해외 진출을 지원하는 미디어 회사로, 실리콘밸리를 포함한 전세계 테크 트렌드와 스타트업 뉴스, 기업가 정신 등 국내 스타트업의 인사이트 확대를 위해 필요한 외신 정보를 직·간접적으로 제공할 뿐만 아니라, 한국의 스타트업 생태계와 출시 소식 등 주요 뉴스를 영문으로 세계 각국에 제공해 한국 스타트업의 글로벌 성공을 지원하는 '연결'의 역할을 합니다.

댓글이 닫혀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