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임커머스 호텔 예약 서비스 ‘핫텔’, 모바일 체크인 서비스 ‘로켓체크인’ 출시
5월 2, 2016

hottel_rocket

타임커머스 모바일 호텔 예약 서비스 핫텔이 ‘로켓체크인’ 서비스를 선보인다. 기존에는 호텔을 예약하면 프런트에서 고객의 예약 정보를 확인하고 객실 키를 받아 체크인을 진행했지만, ‘로켓체크인’은 불필요한 체크인 및 체크아웃 과정을 없앴다.

고객은 핫텔앱을 통해 예약을 진행한다. 예약이 완료되면 스마트폰의 핫텔앱에서 객실 키를 배정받는다. 호텔에 도착해 미리 배정받은 객실의 문에 스마트폰을 가져다 대기만 하면 입실할 수 있다. 호텔 숙박을 마치면 프런트를 거칠 필요 없이 앱을 통해 체크아웃을 진행하면 된다. 호텔 예약부터 체크인·아웃 모든 과정을 터치 몇 번에 끝낼 수 있다고 핫텔 관계자는 설명했다.

핫텔이 선보인 ‘로켓체크인’ 서비스는 해외 '스타우드 호텔 그룹'과 '힐튼 호텔 그룹'이 진행 중인 모바일 키리스(Keyless) 체크인 서비스로 이는 기존 호텔 그룹 차원에서 각각의 모바일 앱을 통해 회원들에게만 제공하고 있다. 핫텔의 로켓체크인 서비스는 호텔 그룹이 아닌 온라인 여행사(OTA)에서 각 호텔의 로켓체크인 구현을 위한 인프라 투자와 개발을 진행했다는 점에서 차이가 있다.

핫텔 X팀의 정영주 팀장은 “키리스 시스템은 호텔과 고객 모두에 이익이 되는 서비스로, 각각의 호텔 체인이 아닌 핫텔과 같은 온라인 여행사 서비스가 진행해야 정말로 호텔과 고객에게 편리함을 줄 수 있을 것으로 생각했다. 호텔은 붐비는 체크인·아웃 시간에 일손을 덜어 고객 서비스에 집중할 수 있으며, 고객은 불필요한 절차를 거치지 않고 편리하게 호텔을 이용할 수 있다”고 전했다.

2015년부터 개발이 진행된 핫텔의 ‘로켓체크인’은 전 세계 1위 도어락 회사인 '아싸아블로이(Assa Abloy)'와의 협업을 통해 탄생했다. 아싸아블로이 아시아 지사장 베가드 프릿츠는 “전 세계적으로 온라인 여행사에서 키리스 체크인 서비스를 제공하는 건 한국이 처음이다. 핫텔에서 도입하는 로켓체크인 서비스가 호텔 산업에 혁신을 가져올 것으로 확신한다”며 이번 출시를 시작으로 국내에서 핫텔의 ‘로켓체크인’ 서비스를 확장할 것이라고 전했다.

핫텔의 ‘로켓체크인’ 서비스는 현재 서울 강남의 어반플레이스, 청담의 프리마 호텔 외 10개 호텔에서 가능하며 안드로이드 앱을 통해 이용할 수 있다. 아이폰 업데이트는 5월 중에 진행될 예정이다.

beSUCCESS
beSUCCESS is a professional media company with a particular focus on startups and tech industry | beSUCCESS는 국내 기업의 해외 진출을 지원하는 미디어 회사로, 실리콘밸리를 포함한 전세계 테크 트렌드와 스타트업 뉴스, 기업가 정신 등 국내 스타트업의 인사이트 확대를 위해 필요한 외신 정보를 직·간접적으로 제공할 뿐만 아니라, 한국의 스타트업 생태계와 출시 소식 등 주요 뉴스를 영문으로 세계 각국에 제공해 한국 스타트업의 글로벌 성공을 지원하는 '연결'의 역할을 합니다.

댓글이 닫혀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