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2G with Google’ 테크 프로그램 선정기업 9개 스타트업, 구글서 앱 서비스 시연회 가져
3월 20, 2015

B2GwithGoogle2구글러와 함께 안드로이드 TV, 안드로이드 웨어 앱을 런칭한 스타트업 9개사의 서비스 시연회가 지난 18일 강남에 있는 구글 코리아에서 열렸다.

‘B2G with Google for Android TV&Wear’라는 이름의 이 시연회는 미래글로벌창업지원센터(센터장 오덕환)와 구글이 함께 진행한 ‘B2G with Google’테크 프로그램의 마지막 이벤트로서 안드로이드 TV와 웨어에 맞게 개발된 앱을 선보이는 자리로 마련됐다.

B2G with Google 테크 프로그램에 선정된 국내 스타트업 9개사는 지난 2월부터 총 4주에 걸쳐 구글 개발 담당자들과의 개별미팅을 통해 일대일 가이딩을 받은 것은 물론 구글코리아로부터 개발할 수 있는 안드로이드 TV/웨어 디바이스를 무상으로 제공받았다.

본격적인 시연회에 앞서 권순선 구글코리아 부장은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한국 기술 개발자들의 역량이나 스피드, 책임감이 굉장히 좋다는 것을 다시 한 번 확인할 수 있었다. 진심으로 자랑스럽다”고 말했다. 이어 박소희 미래글로벌창업지원센터 프로그램 매니저는 “국내 스타트업과 글로벌 기업의 네트워크 장을 마련해 주는 첫 단추가 잘 끼워진 것 같다. 앞으로도 글로벌 접점을 확대해 갈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본격적인 시연회는 B2G with Google 테크 프로그램에 선정된 스타트업의 기술 개발자가 직접 참석, 앱을 소개하는 것으로 시작됐다.

시연회가 진행된 구글코리아 사무실에는 안드로이드 TV와 웨어가 마련돼 있어 참석자들이 곧바로 앱을 플레이해보는 등 직접 체험하고, 개발자와의 인터뷰를 통해 질 응답을 주고받는 시간으로 꾸며졌다.

B2GwithGoogle1

참가사는 △(주)이톡(대표 최승철) △크리에이티브밤(대표 마명엽) △(주)사운들리(대표 김태현) △(주)데이사이드(대표 신윤철) △포스티노(대표 김도형) △YDEA(대표 이재광) △B.U.S Creative(대표 이병엽) △유이스튜디오(대표 송유창) △위플래닛(대표 조덕기) 등이다.

시연회에서는 어린이 교육용 게임, 대화형 비디오 서비스, 운전자에게 기사를 사람의 목소리로 녹음해 전달하는 서비스 등 독특하고 다양한 앱 서비스가 공개돼 눈길을 끌었다.

특히 안드로이드 웨어 플랫폼을 이용한 앱 서비스가 두드러졌다.

YDEA는 안드로이드 웨어 플랫폼을 통한 빅데이터를 이용, 매일 아침 사용자에게 오늘의 코디와 아이템을 추천해 주는 서비스를 선보였으며, 위플래닛은 기존 모바일의 각종 센서 등을 통해 자동으로 일기를 완성해왔던 것에서 안드로이드 웨어 플랫폼을 통해 보다 정확도 높은 자동일기 앱 서비스 개발해 선보였다. B.U.S Creative는 ‘비 오는 날엔 빈대떡 한 판’이라는 문구와 함께 귀여운 캐릭터를 통해 공감하기 쉬운 날씨 정보서비스 앱을 공개했다.

이광연 사운들리 수석개발자는 “구글 기술 개발자와의 개별 미팅을 통해 기술에 대한 피드백을 받기는 쉽지 않을 일”이라며 “이번 B2G with Google 테크 프로그램은 기술 개발에 있어 닥쳤던 문제도 해결하고, 개인적으로 구글러와의 네트워크도 쌓을 수 있었던 좋은 기회였다”고 말했다.

한편 미래글로벌창업지원센터는 시스코 등 글로벌 기업과 계속해 프로그램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beSUCCESS
beSUCCESS is a professional media company with a particular focus on startups and tech industry | beSUCCESS는 국내 기업의 해외 진출을 지원하는 미디어 회사로, 실리콘밸리를 포함한 전세계 테크 트렌드와 스타트업 뉴스, 기업가 정신 등 국내 스타트업의 인사이트 확대를 위해 필요한 외신 정보를 직·간접적으로 제공할 뿐만 아니라, 한국의 스타트업 생태계와 출시 소식 등 주요 뉴스를 영문으로 세계 각국에 제공해 한국 스타트업의 글로벌 성공을 지원하는 '연결'의 역할을 합니다.

익명 댓글

ava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