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일게이트, ‘크로스파이어’ 게임 통한 IP사업 다각화 추진
9월 18, 2015

스마일게이트 그룹 워드마크

스마일게이트 그룹은 중국의 게임 개발 및 퍼블리싱 기업인 텐센트 및 신흥유력 모바일 게임사인 룽투코리아와 각각 글로벌 1인칭 시점 슈팅게임(FPS) 게임이자 대표 한류 게임인 ‘크로스파이어’ IP를 활용한 모바일게임 개발에 대한 계약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계약으로 크로스파이어는 텐센트와 룽투코리아를 통해 각기 다른 버전의 모바일게임으로 제작된다. 텐센트는 크로스파이어를 1인칭 시점 슈팅게임으로 개발 및 서비스 하게되고, 룽투코리아는 크로스파이어를 재해석한 3인칭 시점 슈팅게임(TPS)로 개발할 예정이다.

지난 2007년 발표된 크로스파이어는 2008년 중국에서 정식 서비스를 시작한 이래 매년 성장세를 기록했으며 현재까지 글로벌 한류 게임의 대표 주자로 인정받고 있다. 올해 12월에는 글로벌 e스포츠 대회인 CFS 2015의 그랜드 파이널이 광저우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스마일게이트 글로벌 IP 사업을 총괄하는 이정준 부사장은 “크로스파이어의 성공 경험을 모바일로 확장하는 데에 검증된 역량을 갖춘 최고의 팀들과 같이하게 되어 기쁘다. PC 온라인시장에서 성공한 FPS 게임인 크로스파이어의 사업확장을 통해서 여러 플랫폼, 여러 장르에서의 성공 모델을 가져올 것”이라며 자신감을 보였다.

이 부사장은 앞으로도 글로벌 시장을 타겟으로 자사의 IP사업 다각화와 브랜드 강화에 지속해서 힘쓸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시장에서는 이처럼 크로스파이어 IP를 활용한 사업 영역의 확대가 모바일 게임 개발을 시작으로 가시화되면서 스마일게이트의 향후 행보에 더욱 주목할 것으로 전망된다.

beSUCCESS
beSUCCESS is a professional media company with a particular focus on startups and tech industry | beSUCCESS는 국내 기업의 해외 진출을 지원하는 미디어 회사로, 실리콘밸리를 포함한 전세계 테크 트렌드와 스타트업 뉴스, 기업가 정신 등 국내 스타트업의 인사이트 확대를 위해 필요한 외신 정보를 직·간접적으로 제공할 뿐만 아니라, 한국의 스타트업 생태계와 출시 소식 등 주요 뉴스를 영문으로 세계 각국에 제공해 한국 스타트업의 글로벌 성공을 지원하는 '연결'의 역할을 합니다.

익명 댓글

ava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