옐로모바일, 3분기 누적 영업손실 427억
11월 20, 2015

20일 옐로모바일은 3분기 영업손실 7억원을 기록, 전년 동기 대비 적자폭이 감소했으며, 매출액은 975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반면 3분기 누적 영업손실은 지난 해 4분기 81억, 올해 1분기 205억원, 2분기 164억 적자에 이어 427억원을 기록했다.  (옐로모바일 분기보고서 전문)

영업손실

옐로모바일의 5개 핵심사업인 SMATO 각 사업부문별 3분기 매출을 보면, 쇼핑미디어(S) 155억원, 미디어&콘텐츠(M) 15억원, 광고&디지털마케팅(A) 270억원, 트래블(T) 133억원, O2O(O) 402억원을 기록했다.

yellow mobile

이상혁 옐로모바일 대표는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창립 3년만에 사업 전반의 지속적인 성장을 기반으로 세전영업이익 기준 흑자 전환을 이룬 것은 의미가 크다”며, “앞으로도 전략적인 투자와 혁신을 꾸준히 추진하고, 동시에 견고한 비즈니스 운영으로 선도 벤처연합의 입지를 더욱 확고히 해나갈 것이다”고 밝혔다.

현재 옐로모바일은 현재 장외주식시장에서 한때 주당 6백만원까지 기록했으나 현재는 시총 1조 1천억원에 주당 2백4십만원에 거래되고 있다.

beSUCCESS
beSUCCESS is a professional media company with a particular focus on startups and tech industry | beSUCCESS는 국내 기업의 해외 진출을 지원하는 미디어 회사로, 실리콘밸리를 포함한 전세계 테크 트렌드와 스타트업 뉴스, 기업가 정신 등 국내 스타트업의 인사이트 확대를 위해 필요한 외신 정보를 직·간접적으로 제공할 뿐만 아니라, 한국의 스타트업 생태계와 출시 소식 등 주요 뉴스를 영문으로 세계 각국에 제공해 한국 스타트업의 글로벌 성공을 지원하는 '연결'의 역할을 합니다.

댓글이 닫혀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