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자형 크라우드펀딩 플랫폼 인크, 자체 크라우드 펀딩에 3040 남성 60% 차지
1월 11, 2016

투자형 크라우드펀딩 플랫폼 인크는 지난 달 15일부터 진행한 자체 크라우드펀딩 프로젝트가 23일만에 청약증거금 납입이 100% 완료되어 조기 마감 되었다고 11일 밝혔다.

총 113명으로부터 3억 원을 조달하게 된 이번 프로젝트의 주 투자자는 3040 남성으로, 전체 투자자 중 60%를 차지했다. 투자자 유입 유형별로는 44.4%가 외부 투자자, 27.1%가 인크 임직원의 지인, 21.6%가 관계사 임직원으로 나타났다.

men

㈜인크 제공 인포그래픽

인당 투자규모는 30만 원에서 100만 원이 45.1%로 가장 많았고, 100만 원에서 300만 원이 37.2%, 300만 원 이상이 17.7%를 차지했다. 다만 1월 25일부터 시행되는 자본시장법상 투자형 크라우드펀딩에서는 일반투자자의 기업당 투자한도가 200만 원으로 제한되기 때문에, 발행기업은 보다 더 많은 수의 투자자를 펀딩에 참여시켜야 한다는 것이 인크의 설명이다.

인크는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파악된 투자자 데이터를 기반으로 향후 투자형 크라우드펀딩 플랫폼을 이용하게 될 기업과 투자자에게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는 계획이다.

고훈 인크 대표는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향후 투자형 크라우드펀딩을 투자처로 활용할 투자자들의 성향 및 행태를 확인할 수 있었다”며, “이번 경험을 기반으로 발행기업과 투자자 모두 만족할 수 있는 투자형 크라우드펀딩 플랫폼사가 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한편, 인크의 크라우드펀딩에 참여한 투자자들은 투자기간이 3년을 경과한 후 이익잉여금 한도 내에서 연복리 6%를 적용한 이자와 함께 원금을 상환 받을 수 있으며, 인크는 이달 말 서비스 정식 론칭을 준비하고 있다.

beSUCCESS
beSUCCESS is a professional media company with a particular focus on startups and tech industry | beSUCCESS는 국내 기업의 해외 진출을 지원하는 미디어 회사로, 실리콘밸리를 포함한 전세계 테크 트렌드와 스타트업 뉴스, 기업가 정신 등 국내 스타트업의 인사이트 확대를 위해 필요한 외신 정보를 직·간접적으로 제공할 뿐만 아니라, 한국의 스타트업 생태계와 출시 소식 등 주요 뉴스를 영문으로 세계 각국에 제공해 한국 스타트업의 글로벌 성공을 지원하는 '연결'의 역할을 합니다.

댓글이 닫혀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