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데이터 기반 콘텐츠 큐레이션 플랫폼 ‘셀럽타이드’, 15억 원 규모 시리즈 A 투자 유치

celeb

다양한 데이터를 재가공해 정보성 콘텐츠를 제공하는 빅데이터 기반 콘텐츠 큐레이션 플랫폼 셀럽타이드는 피앤아이인베스트먼트로부터 15억 원 규모 시리즈 투자를 유치했다고 밝혔다.

국내외 기업 출신의 빅데이터 전문가들이 설립한 셀럽타이드는 셀러브리티 언급 데이터 수집 및 자연어 처리 기술, 머신러닝 기반 연관인물 및 이슈 파인딩 기술, 소비자의 정황 기반 취향 파인더를 제공하는 '데이터 과학'에 차별점을 보유하고 있다.

신지현 셀럽타이드 대표는 “베타서비스 출시 2개월 만에 셀럽타이드의 시리즈 A 투자 유치가 가능했던 이유는 무한 확장이 가능한 빅데이터 기반의 머신러닝 엔진개발 능력을 인정받은 것”이라며, “이번 투자 유치를 통해 셀럽뿐만 아니라 맛집, 화장품, 와인 등 다양한 버티컬 서비스 확장을 통해 데이터 기술(Data Technology) 시대를 선도하는 글로벌 데이터 과학 전문기업으로 성장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셀럽타이드는 국내외 2만5천 명의 셀럽에 대한 매일 업데이트되는 빅데이터 기반의 프로필 페이지에 가장 큰 차별화를 두고 있으며, 대중여론 기반의 기간별 인기도, 긍·부정 분석, 연관 셀럽 등 셀럽에 대한 모든 정보를 한눈에 볼 수 있도록 구성된 페이지는 주요 팬클럽에 알려지며 인기를 끌고 있다. 특히 셀럽타이드의 검색엔진 최적화 기술로 검색창에 ‘셀럽 아이유’처럼 셀럽과 셀럽 이름을 넣고 검색하면 언제 어디서나 셀럽의 프로필 페이지를 쉽게 클릭하여 셀럽의 프로필을 볼 수 있다.

또한, 기간별 대중의 언급량, 검색량, 호감도 등 대중의 실제 관심도를 기준으로 가장 이슈가 되었던 셀럽의 순위를 보여주는 차트 기반의 빅데이터 랭킹서비스를 제공한다. 해당 방식은 일부 패널이 한정적인 단순 투표, 설문 방식으로 셀럽의 순위를 결정하는 방식을 탈피하여, 대중들의 실제 관심도가 반영된 순위라는 것에 의미가 있다.

셀럽 검색 서비스인 셀럽파인더는 일반인 뿐 아니라 캐스팅디렉터, 마케터, 광고주에게 또한 유용한 서비스가 될 것으로 보인다. 만약 로맨틱 드라마의 여주인공을 캐스팅하고 싶다면 ‘귀엽다, 예쁘다’라는 외적 매력, ‘러블리, 감성적’ 조건의 키워드를 선택하면 박보영, 황정음, 고준희가 순서대로 추천되는 것이 흥미롭다.

셀럽타이드는 “데이터 과학의 대중화를 위해 모든 빅데이터 분석 차트는 셀럽타이드의 출처를 표시하는 조건으로 개인·기업·언론사·미디어에서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며, 향후 모든 이용자에게 원하는 데이터를 추출하고 차트를 생성할 수 있는 빅데이터 기반의 오픈 데이터 플랫폼을 제공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셀럽타이드는 데이터 속성 및 관계에 따른 모델링 및 이를 활용한 정보 탐색 서비스 특허를 신청하여 현재 심사 중에 있다.

beSUCCESS
beSUCCESS is a professional media company with a particular focus on startups and tech industry | beSUCCESS는 국내 기업의 해외 진출을 지원하는 미디어 회사로, 실리콘밸리를 포함한 전세계 테크 트렌드와 스타트업 뉴스, 기업가 정신 등 국내 스타트업의 인사이트 확대를 위해 필요한 외신 정보를 직·간접적으로 제공할 뿐만 아니라, 한국의 스타트업 생태계와 출시 소식 등 주요 뉴스를 영문으로 세계 각국에 제공해 한국 스타트업의 글로벌 성공을 지원하는 '연결'의 역할을 합니다.

댓글이 닫혀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