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진엔터테인먼트, ‘IMM 프라이빗에쿼티’로부터 500억 원 투자 유치

84d5a4c213fc43fea778406cb5276fe8

국내 유료 웹툰 플랫폼 '레진코믹스(Lezhin Comics)'를 운영 중인 레진엔터테인먼트(Lezhin Entertainment)가 국내 대표 경영참여형 사모펀드 운용사인 'IMM 프라이빗에쿼티(IMM PE)'로부터 500억 원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투자는 IMM PE가 레진엔터테인먼트의 유상증자에 참여해 신주를 배정받는 방식으로 이뤄졌다. 이로써 레진엔터테인먼트의 지분 20% 안팎의 수준을 취득하게 된 IMM PE는 레진엔터테인먼트의 경영진에 이어 3대 주주 자리에 오르게 됐다. 레진엔터테인먼트는 이에 앞서 2014년 4월에 대형 게임사인 엔씨소프트로부터 50억 원의 투자를 유치한 바 있다.

투자금 500억 원은 레진엔터테인먼트의 웹툰을 기반으로 한 콘텐츠 사업 등에 활용될 전망이다. 특히, 웹툰 수출에 이은 영화와 드라마 제작에 활용될 계획이다.

한편 레진엔터테인먼트는 지난 2012년에 설립됐으며 국내에 처음으로 유료 웹툰 플랫폼인 '레진코믹스'를 선보였다. 같은 해 일본북미 시장에 진출했으며 서비스 출시 3년 만인 올해 약 700만 명의 사용자를 확보했다.

beSUCCESS
beSUCCESS is a professional media company with a particular focus on startups and tech industry | beSUCCESS는 국내 기업의 해외 진출을 지원하는 미디어 회사로, 실리콘밸리를 포함한 전세계 테크 트렌드와 스타트업 뉴스, 기업가 정신 등 국내 스타트업의 인사이트 확대를 위해 필요한 외신 정보를 직·간접적으로 제공할 뿐만 아니라, 한국의 스타트업 생태계와 출시 소식 등 주요 뉴스를 영문으로 세계 각국에 제공해 한국 스타트업의 글로벌 성공을 지원하는 '연결'의 역할을 합니다.

댓글이 닫혀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