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물류 스타트업 ‘메쉬코리아’, 휴맥스로부터 80억 원 투자유치

12

IT 물류 스타트업 메쉬코리아(MESH KOREA)는 휴맥스(HUMAX)로부터 80억 원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는 지난 4월 67억 원 이후에 추가로 투자를 유치한 것으로 메쉬코리아의 총 누적 투자금은 230억 원이다.

2013년 설립된 메쉬코리아는 온디맨드 커머스 ‘부탁해!(BOOTAKE)’와 당일 내 예약배송 서비스 ‘메쉬프라임(MESH PRIME)’을 운영하는 IT 물류 스타트업이다. 25개의 물류 거점인 부릉스테이션 구축을 완료한 메쉬코리아는 현재 전국에 1만1천여 명의 제휴기사를 보유했다.

메쉬코리아 유정범 대표는 “이륜차 배송시장에서 전국망 서비스를 시행하는 업체는 국내에서 메쉬코리아가 유일하다”며 “앞으로도 고도화된 IT시스템과 표준화된 고품질의 배송서비스를 지속해서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휴맥스 관계자는 “메쉬코리아는 고객사, 배달기사, 소상공인들 모두에게 새로운 수익모델을 창출시킴으로써 생태계를 살리는 비즈니스 모델이라는 점에 주목했다”며 “현재 안정화된 물류시스템을 바탕으로 지속해서 성장하고 있으며 앞으로 고객사와 배송기사 사이에 상생을 도모하는 연결고리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투자 배경을 설명했다. 휴맥스는 1989년 설립되어 전 세계 80여 개국의 주요 방송사 및 통신사업자들에게 비디오 및 브로드밴드 게이트웨이 등을 공급하는 업체다.

beSUCCESS
beSUCCESS is a professional media company with a particular focus on startups and tech industry | beSUCCESS는 국내 기업의 해외 진출을 지원하는 미디어 회사로, 실리콘밸리를 포함한 전세계 테크 트렌드와 스타트업 뉴스, 기업가 정신 등 국내 스타트업의 인사이트 확대를 위해 필요한 외신 정보를 직·간접적으로 제공할 뿐만 아니라, 한국의 스타트업 생태계와 출시 소식 등 주요 뉴스를 영문으로 세계 각국에 제공해 한국 스타트업의 글로벌 성공을 지원하는 '연결'의 역할을 합니다.

댓글이 닫혀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