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WC 2013 키워드 돌아보기] – MWC에서 '애드라떼' 선보인 앱디스코
2월 28, 2013

코리아 위상, 차이나 파워, 제3의 운영체제(OS).

28일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나흘간의 여정을 마치고 막을 내린 세계 최대 통신 전시회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MWC) 2013'은 이 세가지 키워드로 요약됐습니다.

MWC 2013의 폐막을 끝으로 MWC 2013 키워드를 돌아봅니다.

그 두번째로 MWC 2013에서 호평받은 대한민국의 스타트업 앱디스코 이야기입니다.


앱디스코의 리워드 앱 '애드라떼'와 '라떼스크린'이 'MWC 2013'서 좋은 반응을 얻었다.

'애드 라떼'의 앱디스코가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이달 25일부터 28일까지 열린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MWC)에서 그들의 새로운 앱 마케팅 플랫폼을 선보였다. MWC에서 한국 모바일 광고 플랫폼으로서 참여한 스타트업은 앱디스코가 유일하다.

'라떼 스크린'은 또 다른 리워드 앱으로, 사용자의 락 스크린을 광고 플랫폼으로 사용한다. 사용자들은 가지고 있는 스마트 기기의 락을 해제할 때마다 광고를 보게 되고, 이를 통해 대가를 얻는다.

업체는 전시관을 방문한 해외 관계자로부터 "애드라떼는 출시 후 1년 여 만에 한국과 일본 시장에서 10,000% 성장률을 기록한 것이 인상적이며, 향후 글로벌 시장 진출이 희망적"이라는 평가를 받았다고 밝혔다.

정수환 앱디스코 대표는 “이번 MWC 2013 참여는 트렌드를 선도하는 국내 모바일 리워드 광고의 위상을 알림과 동시에, 앱디스코의 기업 인지도 향상과 글로벌 네트워크 구축에 많은 도움이 돼 의미가 깊다”고 말했다.

MWC는 세계 최대의 IT 전시 중 하나로, 모바일 통신 산업 분야에 특화되어 있다. 작년에는 1500개가 넘는 참여사와 67,000여명의 사람들이 참석했다. 올해는 모바일 앱 개발자들과 기업들을 위한 'App Planet Hall'에 모바일 앱만을 위한 200여개의 전시관을 마련하는 등 모바일 앱에 대한 관심이 뜨거웠다.

한편 앱디스코의 '애드라떼'는 한국에서만 5백만 다운로드, 일본에서는 150만 다운로드를 기록하면서 성장 중에 있다.


관련기사 바로가기

Avatar
Studying Mass comm and Economics. Also interested in Tech scene, especially startup-wise. Always eager to enlarge and deepen my scope. Any question regarding my post is welcome. Feel free to send e-mail

익명 댓글

ava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