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큐브벤처스, 모바일 게임사 ‘오올블루’에 4억 원 투자
9월 2, 2013

김범수 카카오 의장과 임지훈 대표가 설립한 케이큐브벤처스(http://kcubeventures.co.kr, 대표 임지훈)는 주식회사 오올블루(대표 김남석www.oolblue.com)에 4억 원을 투자했다고 2일 발표했다.

오올블루는 2009년 ‘대한민국게임대상’에서 최고 명예를 거머쥔 MORPG ‘C9’의 기획팀장 출신 김남석 대표와 핵심 인력들이 의기투합해 시작한 스타트업이다. 오올블루는 ‘루니아전기’ ‘C9’ 등 온라인 액션RPG를 성공적으로 런칭시켰던 구성원들의 경험을 바탕으로 쉬운 플레이와 다양한 캐릭터로 누구나 즐길 수 있는 모바일 RPG를 만들고 있는 중이다.

임지훈 케이큐브벤처스 대표는 투자 배경에 대해 “미드코어(mid-core) 게임들을 즐기는 유저층이 확대된 현재의 모바일 게임 시장에서 웰메이드(well-made) 모바일 RPG 게임은 여전히 기회가 많다”며, “오올블루는 최고 수준의 게임을 만들어보고 합을 여러 번 맞춘 팀인 만큼, 모바일에 특화된 수작을 만들어낼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김남석 오올블루 대표는 "다수의 성공적인 게임 투자 경험이 있는 케이큐브벤처스와 함께하게 되어 기쁘다”며 “모바일의 특성을 가장 잘 살린 모바일RPG를 만들어보겠다"며 “조속한 시일내 사용자층을 깜짝 놀랠 게임을 선보일 계획이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케이큐브벤처스는 작년 8월 이후 ‘헬로히어로’를 선보인 핀콘, ‘넥슨프로야구마스터’의 넵튠, 레기온을 개발 중인 드라이어드에 이어 이번 오올블루까지 총 4개의 주목받는 모바일 게임사에 투자했으며, 앞으로도 모바일 게임사 투자를 더욱 적극적으로 진행할 것임을 밝혔다.

캡처2

beSUCCESS
beSUCCESS is a professional media company with a particular focus on startups and tech industry | beSUCCESS는 국내 기업의 해외 진출을 지원하는 미디어 회사로, 실리콘밸리를 포함한 전세계 테크 트렌드와 스타트업 뉴스, 기업가 정신 등 국내 스타트업의 인사이트 확대를 위해 필요한 외신 정보를 직·간접적으로 제공할 뿐만 아니라, 한국의 스타트업 생태계와 출시 소식 등 주요 뉴스를 영문으로 세계 각국에 제공해 한국 스타트업의 글로벌 성공을 지원하는 '연결'의 역할을 합니다.

익명 댓글

ava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