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Forum 2013년 두번째 데모데이, 발표 선보인 17개팀 서비스의 간단 소개
10월 2, 2013

10월 1일 저녁, 서울대학교 호암교수회관에서는 2013년도 2번째 데모데이가 열렸다. 17팀이 지난 몇 달 동안 자신들이 갈고 닦은 서비스를 발표했다. 이를 보기 위해 20여 명의 VC 및 관련 기관 담당자가 참석했고 100여 명의 스타트업 관계자도 참석했다. 

소개된 서비스 중, 인상적이었던 것들만 간단히 요약해 소개해본다.

photo

Scooboard – wize hat “beLAUNCH2013 진출팀”
이재환 대표는 2년 전까지는 치과 사무장으로 일했다. 그 시절 만들었던 태스크보드(일상적이고 반복적인 업무를 블록화해서 화이트보드에 자석식으로 붙인 형태)를 웹, 타블렛, 모바일에서 사용할 수 있도록 만들었다. 20명 이내의 직원이 있는 사업장에서 업무관리용으로 사용할 수 있는 서비스. 해외의 Trello와 비슷하지만 담당자별로 태스크가 정리해 더욱 직관적인 UI를 제공하겠다는 목표를 가지고 있음. 추후 SaaS 클라우드 기반 B2B서비스인 scoo.do로 서비스 확장할 예정.

PINK pouch – Rolling Square
고객입장에서는 뷰티 브랜드의 광고를 보면 화장품을 받을 수 있는 서비스이고, 브랜드 입장에서는 영상광고를 통해서 유저들을 체류시킬 수 있는 마케팅 플랫폼이다. 소비자가 광고를 모두 보고나면 별도의 설문조사를 진행하게 되는데, 기업은 이 과정에서 고객의 정보를 얻어서 장기 마케팅으로도 연결시킨다. 현재까지 30여 개의 뷰티 브랜드와 제휴를 맺고 운영했으며 앞으로는 온라인의 트래픽을 오프라인 매출로 연결시켜주는 추가 활동을 하고자 함.

폰플
통신료 할인해주는 리워드 앱으로 2012년 8월 이슈가 되었던 폰플이 중요한 기능업데이트를 했다. 있어도 있는 줄 모르는 돈, 각 카드사의 포인트나 쇼핑몰의 포인트를 현금으로 전환하는 방법을 찾아냈다. 그 포인트들을 모두 폰플에 등록하면 폰플의 포인트로 통합시킬 수 있고 이를 통해서 폰플에 입점한 숍에서 구매를 하던지, 유료앱을 구입하던지, 통신료를 할인받던지, 현금으로 출력할 수가 있다. 9월 30일 19시에 론칭했다가 7시간 만에 총 400만 포인트가 통합되었다. 지금까지 폰플에서 쌓인 최종 누적 포인트는 6억 포인트 수준 

STEP Journal – WePlanet “beLAUNCH2013 진출팀”
일상 생활 기록의 중요성을 모바일 환경에서 가장 적합한 방식으로 풀어나가는 도전을 하고 있다. 기본적으로 사진+장소+기타환경적인정보를 한꺼번에 저장하는 방식. 예전 버전에는 간단한 아이콘들을 몇 차례 클릭하는 것으로 기록했지만, 사용자들은 그것보다 더 빠르고 쉬운 방식을 원하기 때문에 완전 자동화 기록을 다음 버전으로 준비하고 있다. 사용자의 95%가 해외 유저이다. 사용자의 삶과 행동을 실제로 변화시킬 수 있는 라이프 스타일 팁을 제공하면서 비즈니스 모델을 찾아나갈 계획 

Travelog – CultStory “beGLOBAL 진출팀”
여행자들은 이동 중에 충동적으로 정보를 얻고자 한다. 기존의 다른 서비스들은 개인화, 큐레이션, 추천 등으로 그 니즈를 잘 해소시켰는데, 모바일에서는 길어야 몇 분 수준으로 정보를 소비해야 하기 때문에 그 방식과 형태 자체가 바뀌어야 한다고 생각했다.지금까지는 서비스 내에 여행콘텐츠를 작성하고 공유시키는 것에 집중했다면 앞으로는 그 정보를 어떻게 얼마나 정확하게 전달할지에 대해 집중할 계획. 예컨대, 기존의 여행루트를 분석해서 앞으로 여행할법한 루트의 여행정보를 바로 보여준다던지, 키워드로 여행콘텐츠를 쉽게 찾아볼 수 있도록 하는 방법, 관심분야나 선호도를 분석해서 여행정보를 추천해주는 방법 등이 있다. 그 과정에서 여행상품을 추천해주고 수수료를 받는 것으로 수익화가 가능하다.

Gist “beGLOBAL 진출팀”
뉴스 소비의 트래픽은 모두 출퇴근시간에 집중된다. 뉴스에 접속하는 횟수는 점점 증가하지만 체류시간은 급속히 감소 중. 이런 현상을 일컫는 ‘뉴스 스낵킹’이라는 신조어가 등장하기도 했다. 기존의 장문형식 기사는 아무리 애써도 모바일에 적합하지 않다. 모바일에 최적화되기 위해서는 콘텐츠 자체가 바뀌어야 한다. 기사를 대표 조각정보들(상징적인 숫자, 인용구 등)로 구분지어 보여주는 방식을 선택했다. 조승민 대표는 작은 블록형이라는 점, 일시적으로 포만감을 느끼며, 계속 먹고 싶게 만든다는 점이 쵸콜릿과 닮아서 매력적이며 중독을 유발할 것이라고 비유했다.

밥’s - 포테이토소프트
NFC 모바일 결제 시스템을 이용한 식권 결제 솔루션이다. 주인장의 폰에 금액을 입력하고 손님의 폰과 부딪히면 정보과 교환되고, 서로의 승인을 얻어서 결제를 완료시키는 방식이다. 이 앱을 사용자 폰에 어떻게 집어넣을까? 밥스는 직장인들이 밀집한 소규모 지역부터 점차 장악해나가겠다며 영업전문팀과 파트너십을 맺었다. 기존의 결제 시스템과 비교해 이미 전국민 70%이상이 가지고 있는 스마트폰이기 때문에 추가 인프라 설치가 필요 없다는 점을 경쟁력으로 내세우고 있다. 

티클
세상의 사람을 두 분류로 나뉜다. 차가 있는 사람과 차가 없는 사람. 차가 있는 사람의 유류비 부담, 차가 없는 사람의 대중교통 불편함을 모두 해결하겠다는 야심찬 카풀 서비스. 하지만 이미 30여개의 서비스가 정상궤도 모르고 실패한 영역이다. 검증되지 않은 사람들을 만났을 때 범죄의 가능성을 가장 많이 우려하는데, 이를 소셜네트워크를 공개해 확인시켜 줌으로 안심시켜주려 했다. 지난 4개월간 2,000개의 카풀이 등록되었고 지난 추석 시즌에 급증한 카풀 니즈를 확인, 앞으로 시즌제 마케팅에 집중할 계획이라고

듬북담북가온한국어-한글교육솔루션
프랑스의 세종학당에서는 4년간 900명의 수강생을 배출했고, 브라질 땅은 우리나라보다 85배나 넓은데 세종학당은 1곳 밖에 없다. 그리고 한국 내에도 외국인을 위한 한국어 교육기관은 많지만 온라인으로 제대로 되어 있는 곳이 없다. 온라인 환경에서 한글을 배울 수 있도록 자습 앱, 쓰기노트, 웹사이트 세가지를 준비하고 있다. 

마르시끄 - 티움코스메틱
속눈썹을 가장 쉽고 빠르게 화장할 수 있는 방법으로 축소시킨 헤어드라이기를 연상시킨다. 속눈썹 집게, 고데기방식, 반영구 속눈썹 부착술도 있지만 물리적인 압력을 가하거나 열로 인한 화상을 유발한다는 점, 발암물질이 있다는 위험과 우려가 있다. 이 문제점들을 모두 해결했으며 금형 제작단계에 있음 

photo (1)

robin.lee
세상 모든 것에는 인과관계가 적용된다고 믿습니다. 잘되는 스타트업에겐 잘되는 이유가 있다고 믿습니다. 성공하는 사람은 성공하는 이유가 있다고 믿습니다. 우리 모두 성공합시다. 함께 이루는 따뜻한 성공 - beSUCCESS

익명 댓글

ava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