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람몬·비트윈·피키캐스트 등 8개 스타트업, 중화권 진출을 위한 ‘대만 2014 IDEAS Show’ 참가
7월 24, 2014

unnamed (5)- 미래창조과학부와 정보통신산업진흥원 (NIPA), ‘스마트콘텐츠 중화권 전략 비즈니스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국내 우수 스타트업 기업 8개사 한국공동관 운영
- 국내 스마트콘텐츠의 성공적인 중화권 시장 진출 및 비즈니스 확대의 기회

국내 우수 스마트콘텐츠 개발사 8개 업체가 오늘 7월 24일 대만 타이페이에서 개막하는 중화권 테크 스타트업 컨퍼런스 2014 IDEAS Show에 공동 참가한다. 이번 참가는 국내 스타트업의 성공적인 중화권 시장 진출 및 비즈니스 확대를 위해 미래창조과학부와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이 추진하는  ‘스마트콘텐츠 중화권 전략 비즈니스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이루어졌으며, 지원 대상은 사전에 선발된 국내 우수 앱 개발기업 8개사이다.

IDEAS Show는 중화권 진출의 테스트 베드로 여겨지는 대만 최대의 ICT 스타트업 인큐베이팅의 장으로서, 올해는 7월 24일과 25일 양일에 걸쳐 개최되며, 웨어러블 기기· 모바일 게임· 빅 데이터· O2O(Online to Offline)· iRobot 등 총 5가지 기술 주제를 중점으로 내용이 구성되어 있다. 올해 7년차를 맞이하는 이 행사에 참여한 유수의 중화권 스타트업들이 해외 기업에 인수되거나 실리콘밸리 엑셀러레이터 프로그램에 선정된 사례로도 널리 알려져 있으며, 지난 2011년부터 아시아권 전역의 글로벌 스타트업들로 초청 대상을 넓혀 글로벌 스타트업 컨퍼런스로 성장해 왔다. 행사 내용은 스타트업 데모데이인 ‘아이디어 쇼’와 스타트업 전시 부스 공간 ‘아이디어 엑스포(IDEAS Expo)’, ICT 관련 전문가의 발표로 구성된 ‘아이디어 키노트(IDEAS Keynote)’ 등 3가지 프로그램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한국 스타트업의 경우 아이디어 쇼를 통해 데모데이를 갖고, 아이디어 엑스포 공간에서 자사 상품 및 사업 아이디어를 시현하고 비즈니스 네트워킹 기회를 갖게 된다.

이번 행사에 미래창조과학부와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의 지원을 받아 ‘스마트콘텐츠 중화권 전략 비즈니스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참가하는 8개 업체는 말랑스튜디오 (대표 서비스: 알람몬), 마이돌 (대표 서비스: 마이돌), 엠쿠키 (대표 서비스: 내가바로디자이너), VCNC (대표 서비스: 비트윈), N피플게임 (대표 서비스: 타코야키), 소셜앤모바일 (대표 서비스: 컬러노트), 플리토 (대표 서비스: 플리토), 피키캐스트 (대표 서비스: 피키캐스트) 이며, 서비스의 차별성 및 우수성, 중화권 진출 성공 가능성, 사업 수행 능력 등을 두루 평가하는 엄정한 기준에 의해 선정되었다.

‘스마트콘텐츠 중화권 전략 비즈니스 지원사업’을 담당하는 미래창조과학부 디지털콘텐츠과 김정삼 과장은 “이번 아이디어 쇼 참가는 국내 스타트업의 중화권 진출의 교두보가 될 것”이라며 “스마트콘텐츠의 성공적인 해외 진출을 위해 컨설팅, 마케팅, 홍보, 해외 마켓 참가 등 전주기 지원을 통해 국내 스마트콘텐츠의 우수성을 중화권, 나아가 글로벌 시장에 알릴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 지원사업은 5월 30일부터 8월 10일까지 두 달 여간에 걸쳐 진행중이며, 선정된 8개 업체에 대해 2014 IDEAS Show 참가 지원 외에도, 중화권 (중국, 대만, 홍콩, 싱가포르) 시장 진출을 위한 앱 현지화 컨설팅 및 마케팅 지원을 제공하고 있으며, 이와 관련하여 플래텀(대표 조상래)과 애드웨이즈(대표 이선진), 두 전문 컨설팅사가 협력하고 있다. 스타트업 전문 미디어이자 테크 스타트업 중화권 진출 컨설팅 전문 플래텀은 전반적 중화권 시장 정보 제공, 전략 컨설팅 및 중화권 파트너, 미디어, 투자가, 액셀러레이터, 인큐베이터 등과의 네트워킹을 추진하며, 인터넷•모바일 광고 대행 및 앱 마케팅 전문 애드웨이즈는 데이터 기반 앱 마케팅 지원, 즉 중화권 내 앱스토어마다 다른 특성 분석을 통한 프로모션 전략을 제시한다.

정 새롬
노력과 겸손, 지혜가 담긴 글을 쓰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찰싹찰싹 피드백 부탁드립니다.

익명 댓글

ava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