옐로모바일 말랑스튜디오, `2014 대한민국 콘텐츠 대상`서 문화체육관광부장관표​창 수상
12월 11, 2014

unnamed

종합 모바일 서비스 기업인 옐로모바일(대표 이상혁)의 말랑스튜디오가 ‘2014 대한민국 콘텐츠 대상’ 시상식에서 해외진출유공포상 창업신인 부문 문화체육관광부장관표창을 수상했다고 오늘 밝혔다.

 ‘2014 대한민국 콘텐츠 대상’은 문화체육관광부 주최, 한국콘텐츠진행원 주관으로 2014년 한 해 동안 문화 콘텐츠 산업을 빛낸 이들을 대상으로 수여하는 상이다.

 말랑스튜디오가 수상한 해외진출유공포상은 해외 진출 등 콘텐츠 산업 발전과 한류 확산에 기여한 이에게 수여하는 상으로, 말랑스튜디오의 모바일 앱 ‘알람몬’과 디지털 캐릭터 ‘말랑프렌즈’의 선풍적인 인기를 바탕으로 아시아 모바일 시장을 성공적으로 개척한 데 그 공로를 인정받았다.

 말랑스튜디오의 모바일 알람 어플리케이션 ‘알람몬’은 2012년 1월 국내 출시 후 6개월만에 카테고리 1위를 차지한 대한민국 대표 알람 서비스 앱으로, 전세계 누적 다운로드 수가 1900만 건을 넘어서고 있다. 특히 중국, 대만, 일본, 태국 등 아시아 시장을 중심으로 미국, 브라질에 이르기까지 적극적으로 해외 시장 진출을 꾀하여 현재 사용자 트래픽의 70%가 해외에서 발생하는 등 글로벌 시장으로 영역을 확장하고 있다.

 ‘알람몬’의 성공 비결에는 모바일 라이프에 밀착된 사용자 경험을 토대로 무한 진화하는 것에 있다. 초기 귀여운 알람 캐릭터를 활용한 감각적인 디자인과 엔터테인먼트 요소를 더한 이색적인 모닝콜 서비스로 눈길을 모은 데 이어 기상 습관 분석 및 일기 예보 전달 등 일상 밀착형 스마트 기능을 추가하고 있으며, 다양한 기업과의 제휴를 통한 공동 프로모션 등으로 새로움을 더하고 있다. 향후 모닝콜 서비스를 뛰어 넘는 알람 플랫폼으로 확장해 나갈 계획이다.

 모바일 플랫폼으로서의 도약을 위해 말랑스튜디오는 올 4월 옐로모바일에 합류, 글로벌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옐로모바일 합류 이후 20억 규모의 사업 투자를 통해 캐릭터 기반 사업 확장, 해외 시장 확보 및 수익 모델 개발 등에 힘쓰고 있다.

 옐로모바일 말랑스튜디오의 김영호 대표는 “이번 수상을 통해 2011년 다섯 명의 대학생이 모여 처음 스타트업 회사를 시작했던 순간이 떠올랐다”며 “해외 진출에 이바지한 창업 신인으로 수상한 만큼 초심을 잃지 않고 전세계를 무대로 사용자가 더욱 행복할 수 있는 모바일 라이프 환경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정 새롬
노력과 겸손, 지혜가 담긴 글을 쓰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찰싹찰싹 피드백 부탁드립니다.

익명 댓글

ava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