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잠금화면 플랫폼 캐시슬라이드, 국내 VC로부터 140억 원 규모 투자 유치

스크린샷 2015-05-27 오전 9.33.12

NBT(대표 박수근)가 운영하는 모바일 잠금화면 플랫폼 ‘캐시슬라이드’가 국내 벤처캐피털로부터 총 140억원 규모의 시리즈B 투자를 유치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투자는 시리즈A 투자에 참여했던 스마일게이트인베스트먼트를 비롯해 한국투자파트너스, 보광창업투자, 알바트로스인베스트먼트, 네오플럭스, 및 일본계 벤처캐피털사인 글로벌 브레인이 새롭게 참여했다.

NBT는 이번 투자금을 캐시슬라이드 서비스 고도화, 해외시장으로의 선제적 진출, 모바일 광고 중심의 신규사업 확장 등에 활용해 캐시슬라이드가 모바일 포털로 성장할 수 있도록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캐시슬라이드는 지난 2012년 11월, 전세계 최초 모바일 잠금화면을 활용한 리워드 앱 서비스로 론칭하고, 출시 반년만인 2013년 6월 총 40억 원 규모의 시리즈A 투자를 유치한 바 있다. 이후 광고 외 콘텐츠 지원, 큐레이션 서비스 강화, 퀵런처 서비스 추가 등 서비스 확장에 힘쓴 결과, 현재 누적 가입자 1300만명을 보유하고, 일일 사용자(DAU)가 200만명에 달하는 국내 대표 모바일 플랫폼으로 성장했다.

뿐만 아니라 캐시슬라이드는 중국시장에서도 ‘쿠후아(酷划,Coohua)’라는 서비스명으로 진출해 있으며, 런칭 1년만에 누적회원 수 2천만 돌파, 약 300만 DAU 수준의 매력적인 성장세를 기록 중이다.

NBT 박수근 대표는 "이번 투자는 캐시슬라이드의 향후 성장성과 가능성을 인정받은 결과"라며, "이번 투자금은 캐시슬라이드가 국내 모바일 포털로 정장할 수 있도록 서비스 고도화, 해외진출, 신규사업 확장 등에 집중 투입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beSUCCESS
beSUCCESS is a professional media company with a particular focus on startups and tech industry | beSUCCESS는 국내 기업의 해외 진출을 지원하는 미디어 회사로, 실리콘밸리를 포함한 전세계 테크 트렌드와 스타트업 뉴스, 기업가 정신 등 국내 스타트업의 인사이트 확대를 위해 필요한 외신 정보를 직·간접적으로 제공할 뿐만 아니라, 한국의 스타트업 생태계와 출시 소식 등 주요 뉴스를 영문으로 세계 각국에 제공해 한국 스타트업의 글로벌 성공을 지원하는 '연결'의 역할을 합니다.

익명 댓글

ava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