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상점 P2P 대출 중계 플랫폼 ‘펀다’, 더벤처스로부터 9억 원 투자 유치

20150709_더벤처스, 크라우드 펀딩 플랫폼 '펀다'에 투자_1_로고

상점만을 전문적으로 분석해 대출 중계하는 크라우드 펀딩 플랫폼 '펀다'가 더벤처스로부터 총 9억 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 펀다는 소상공인 전용 중금리 P2P 대출시장에 문을 두드린 핀테크 스타트업이다.

펀다는 소상공인 계산대의 매출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미래 상환능력을 판단해 대출을 원하는 소상공인과 저금리시대에 보다 나은 투자처를 원하는 사람을 연결하는 서비스로, 소득 증빙을 하기 어렵고 낮은 신용 등급으로 급히 운영자금을 빌리기 힘든 창업 초기 중소상인을 돕는다.

펀다는 지금까지 총 열 세 개의 투자처에 총 1억 5천여만원의 펀딩을 이끌어냈다. 1호 투자처인 레스토랑 ‘샐러디’를 시작으로 카페, 화장품가게, 자동차 세차장 등 업체의 종류와 펀딩 금액도 다양하다.

펀다의 박성준 대표는 “펀다는 지난 4년여간의 지역상점 대상 O2O 서비스 운영을 하며 얻은 경험과 노하우로 POS 데이터를 수집, 분석하여 대출의 위험도를 낮추는 기술을 발전시키고 있다”고 말하며, “이번 투자유치를 발판으로 상점 대상 대출 플랫폼의 선두 지위를 확고히 다지고, 나아가 급변하는 핀테크 분야에서 글로벌한 혁신을 만들어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더벤처스는 펀다가 핀테크와 자영업 대출의 결합으로 만들어갈 새로운 시장의 선도를 확신하여 이번 투자를 결정했다. 더벤처스 김현진 대표 디렉터는 “펀다 박성준 대표의 오랜 스타트업 창업 경험과 펀다의 훌륭한 기술적 가치를 확인하고 투자를 결정했다”고 투자 결정의 배경을 밝혔다.

beSUCCESS
beSUCCESS is a professional media company with a particular focus on startups and tech industry | beSUCCESS는 국내 기업의 해외 진출을 지원하는 미디어 회사로, 실리콘밸리를 포함한 전세계 테크 트렌드와 스타트업 뉴스, 기업가 정신 등 국내 스타트업의 인사이트 확대를 위해 필요한 외신 정보를 직·간접적으로 제공할 뿐만 아니라, 한국의 스타트업 생태계와 출시 소식 등 주요 뉴스를 영문으로 세계 각국에 제공해 한국 스타트업의 글로벌 성공을 지원하는 '연결'의 역할을 합니다.

익명 댓글

ava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