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림 SNS ‘주니몽’ 개발사 예스튜디오, 10억 원 투자 유치

Yea Studio_crop_size

그림 SNS 주니몽을 만든 예스튜디오가 다음 청년창업투자조합 운용사인 동문파트너즈와 미국 실리콘밸리 벤처 투자 회사 빅베이슨캐피탈로부터 10억 원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밝혔다. 2014년 초 빅베이슨캐피탈과 매쉬업엔젤스로부터 초기 투자금을 유치한 데 이은 후속 투자이다.

주니몽은 구글플레이스토어를 통해 전세계 100여개국에 배포된 앱으로, 현재 225개국에 서비스 중인 글로벌 SNS다. 정식 출시 5개월만에 90만 다운로드를 달성했으며, 지금까지 총 누적된 그림만 200만장이 넘을 정도로 높은 활성률을 자랑한다.

주니몽을 통해 아이들이 그린 그림은 전세계 아이들의 성향을 파악하는 자료로 연구되며, 해당 분석 데이터는 대륙, 나라, 도시별로 새로운 상품, 광고, 교육프로그램기획 등 다양한 어린이시장에 제공될 계획이다.

주니몽에 투자를 결정한 동문파트너즈와 빅베이슨측은 “주니몽은 전세계 어린이들이 ‘그림’이라는 매체를 통해 자신을 마음껏 표현하고 소통하는 놀이의 장”이라며“예스튜디오는 어린이 대상의 글로벌 SNS 사업에대한 뚜렷한 비전과 운영 역량을 갖춘 팀”으로평가했다.

한편, 주니몽은 이번 투자 유치를 기반으로 국내 사용자를 끌어모으는 것은 물론, 샤오미, 아마존마켓 등과 연계한 중국시장 및 글로벌 시장진출에도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이다.

예스튜디오 최원만 대표는 “주니몽에서 그림을 그리는 아이들이 10년 뒤 친구를 직접 만나고, 2~30년 뒤 자신의 아이들에게 주니몽을 소개하는 모습을 상상한다”면서, “보다 많은 전세계 아이들이 주니몽을 통해 자유롭게 소통 가능하도록 서비스를 발전시켜 나가 겠다”고 밝혔다.

beSUCCESS
beSUCCESS is a professional media company with a particular focus on startups and tech industry | beSUCCESS는 국내 기업의 해외 진출을 지원하는 미디어 회사로, 실리콘밸리를 포함한 전세계 테크 트렌드와 스타트업 뉴스, 기업가 정신 등 국내 스타트업의 인사이트 확대를 위해 필요한 외신 정보를 직·간접적으로 제공할 뿐만 아니라, 한국의 스타트업 생태계와 출시 소식 등 주요 뉴스를 영문으로 세계 각국에 제공해 한국 스타트업의 글로벌 성공을 지원하는 '연결'의 역할을 합니다.

익명 댓글

ava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