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콘텐츠 수출 상담회 ‘더 콘택 2015’서 191억 원 수출 계약 추진
9월 24, 2015

컨택2015-사진1-수출상담회

경기도는 지난 21일, 22일 양일간 진행한 아시아 퍼블리셔 초청 게임·스마트콘텐츠 전문 수출상담회 ‘더 콘택(The CONTACK) 2015’에서 1,608만 달러(한화 약 191억 원)의 수출 계약 추진 실적을 올렸다고 23일 밝혔다. 이는 수출액 1,294만 달러(한화 약 134억 원)를 기록한 작년 행사보다 약 20퍼센트 성장한 것이다.

경기도와 안양시 공동 주최로 성남시 ‘경기 창조경제혁신센터’와 안양시 ‘엠클래스컨벤션’에서 펼쳐진 ‘더 콘택 2015’는 총 146개의 국내외 기업들이 참가해 551건의 비즈니스 미팅을 진행했다. 행사는 ▲해외 참가사 오리엔테이션 ▲1:1 수출상담회 ▲참가기업 간 네트워킹 리셉션으로 구성되어 열렸다.

참가 퍼블리셔로는, 중국의 3대 게임 유통 기업 샨다게임즈(Shanda games)를 비롯, 추콩(Chukong Technologies), 일본의 YSC인터내셔널(YSC International), 테크노블러드(TechnoBlood Inc), 대만의 감마니아(Gamania Digital Entertainment), 인도네시아의 미트라 인카시스 시너지(Mitra Inkasys Sinergy) 등 아시아 각국의 주요 퍼블리셔가 자리했다. 국내는 아우러, 당근, 볼트홀, 엠쿠키 등이 참여하여 활발한 상담을 이어갔다.

중국은 2014년 게임 시장 규모는 전년 대비 30퍼센트 이상 성장한 21조 원을 기록하는 등, 최근 북미 시장과 함께 거대 게임 마켓으로 성장하고 있다. ‘더 콘택’은 국내 게임 수출의 40퍼센트를 중국이 차지하고 있는 시장 상황에 대응한 아시아-중국 시장 특화 수출상담회로 작년 첫선을 보였다.

경기도 관계자는 “경기도는 경기콘텐츠 수출지원센터를 중심으로 더 콘택, 굿게임쇼, 게임창조오디션 등을 통한 수출 지원을 지속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beSUCCESS
beSUCCESS is a professional media company with a particular focus on startups and tech industry | beSUCCESS는 국내 기업의 해외 진출을 지원하는 미디어 회사로, 실리콘밸리를 포함한 전세계 테크 트렌드와 스타트업 뉴스, 기업가 정신 등 국내 스타트업의 인사이트 확대를 위해 필요한 외신 정보를 직·간접적으로 제공할 뿐만 아니라, 한국의 스타트업 생태계와 출시 소식 등 주요 뉴스를 영문으로 세계 각국에 제공해 한국 스타트업의 글로벌 성공을 지원하는 '연결'의 역할을 합니다.

익명 댓글

ava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