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2015 세상 모든 소원이 이뤄지길 희망해’ 캠페인 진행
12월 1, 2015

2015 희망해 페이지

카카오는 연말연시를 맞아 오는 12월 29일까지 온라인과 모바일을 통해 ‘2015 세상 모든 소원이 이뤄지길 희망해’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1일 밝혔다. 

연말 희망해 캠페인은 지난 2007년부터 진행해온 카카오의 대표적인 모금 캠페인으로, 연말연시 소외된 이웃을 돌아보고 경기 침체로 인해 삭막해지는 사회를 따뜻하게 하자는 취지로 기획됐다.

올해 ‘세상 모든 소원이 이뤄지길 희망해’는 우리 이웃의 꿈과 희망을 주제로 아홉 가지 모금이 진행된다. 모금 중인 아홉 가지 소원은 ▶미래 IT 리더를 꿈꾸는 ‘장애청소년 승희의 소원’, ▶피부병으로 입양이 연기된 ‘예쁜 아가 혜진이의 소원’, ▶어려운 가정 형편에도 무용으로 자신감을 찾은 ‘체조소녀 민하의 소원’, ▶세 아이와 열심히 살아가는 싱글맘, ‘윤미씨의 소원’, ▶염전 노예사건 피해자 동준씨의 ‘평범한 일상을 꿈꾸는 소원’, ▶홀로 나는 겨울이 걱정인 ‘김숙자 어르신의 소원’ , ▶당당한 홀로서기를 꿈꾸는 빅이슈 판매원 ‘종현씨의 소원’, ▶마음껏 공부하고 싶은 ‘샤르민의 소원’, ▶한국에 정착한 탈북대학생 ‘동현이의 소원’ 등이다.

모금 참여를 희망하는 네티즌들은 ‘2015 세상 모든 소원이 이뤄지길 희망해' 캠페인 페이지에서 스마트폰, 카드 등으로 원하는 금액만큼 기부할 수 있다.

카카오는 희망해 캠페인을 카카오스토리, 카카오톡, 트위터, 페이스북에 공유하거나 캠페인 페이지 하단에 2016년 자신의 소원을 댓글로 적으면 공유 1회와 댓글 1개당 1천 원을 기부하는 매칭 기부 캠페인도 진행한다. 카카오톡 이모티콘 구매자들을 위한 ‘남김없이 다 주는 액션콘 패키지’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카카오톡 이용자가 ‘그대를 위한 따뜻한 인사말’과 ‘해피 윈터’ 액션콘 패키지를 구입하면 카카오는 다운로드 1회당 1천 원을 기부(최대 1억 원 기부)하고 이용자에게는 150 초코를 선물로 제공한다.

희망해 캠페인을 통해 모아진 기부금 전액은 ‘사랑의 열매’를 통해 아홉 가지 소원을 이루기 위한 활동 기금으로 사용되며, 모금에 참여한 이용자에게는 메일로 모금 후 이야기를 전달할 예정이다. 

카카오 같이가치파트 강승원 파트장은 “카카오톡 액션콘 구매와 2016 소원 남기기 이벤트 등 손쉬운 기부 방법을 통해 더욱 많은 네티즌이 자발적으로 ‘세상 모든 소원이 이뤄지길 희망해’ 캠페인에 참여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며 “카카오는 앞으로도 온라인과 모바일을 통한 나눔과 기부 문화가 더욱 활성화될 수 있도록 네티즌과 함께할 수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카카오 희망해는 모금 제안부터 진행, 참여까지 네티즌이 만들어가는 네티즌 모금 서비스로 지난 8년간 110억 원의 네티즌 모금을 이뤄내는 등 1위 모금 서비스로 성장했다.

beSUCCESS
beSUCCESS is a professional media company with a particular focus on startups and tech industry | beSUCCESS는 국내 기업의 해외 진출을 지원하는 미디어 회사로, 실리콘밸리를 포함한 전세계 테크 트렌드와 스타트업 뉴스, 기업가 정신 등 국내 스타트업의 인사이트 확대를 위해 필요한 외신 정보를 직·간접적으로 제공할 뿐만 아니라, 한국의 스타트업 생태계와 출시 소식 등 주요 뉴스를 영문으로 세계 각국에 제공해 한국 스타트업의 글로벌 성공을 지원하는 '연결'의 역할을 합니다.

댓글이 닫혀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