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티브 광고 서비스 ‘텐핑’, 동문파트너즈로부터 3억 원 투자 유치

01텐핑

실시간 모바일 소문 서비스 ‘텐핑’을 운영 중인 주식회사 텐핑이 다음청년창업펀드의 운용사인 동문파트너즈로부터 3억 원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15일 밝혔다. 

제일기획 사내 TF로 시작해 별도 법인으로 독립한 텐핑은 서비스 오픈 이후 6개월 만에 매쉬업엔젤스, 캡스톤파트너스, 동문파트너즈로 등으로부터 총 8억 원의 투자를 유치했다.

네이티브 광고 네트워크인 텐핑은 마케팅 메시지가 담긴 정보성 콘텐츠를 각종 소셜네트워크 서비스 및 블로그, 웹서비스, 모바일 앱 등에 소문처럼 자연스러운 형태로 퍼뜨려주는 서비스로, 현재까지 2백여 개 광고주가 요청한 1천여 개 콘텐츠를 제공했으며, 최근 웹툰 작가 박종원 씨와 미니픽처스 등을 콘텐츠 파트너로 영입하면서 정보성 콘텐츠를 강화하는 데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또한, 텐핑은 콘텐츠 수용자가 광고주의 랜딩페이지에 체류한 시간을 바탕으로 유효 클릭 여부를 판별하는 ‘클릭 체류형’ 광고 타입에 이어 지난달 ‘연락처 수집형’, ‘앱 설치형’ 광고 타입을 추가 오픈하면서 광고주의 만족도를 높이고 있다고 밝혔다. 

텐핑의 고준성 대표는 “사업 초기 여러 다음(Daum) 선배들의 도움을 받은 데 이어 이번에도 다음이 출자한 펀드를 유치하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면서 “앞으로 텐핑을 중심으로 광고주들은 자신의 비즈니스를 세상에 알리고, 콘텐츠 유통자들은 광고주의 비즈니스를 직간접적으로 도우면서 생업 수준의 돈을 버는 생태계가 만들어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투자를 이끈 동문파트너즈 이은재 대표는 “광고 사업의 본질에 충실하면서도 네이티브 광고 트렌드를 여러 면에서 잘 반영하고 정교한 수익 배분 시스템을 갖추고 있는 점을 높이 샀다”며 “기술 기반 타겟팅이 아닌 사람과 사람 사이 관계를 기반으로 한 타겟팅이 광고 업계에 새로운 기회를 열 것으로 기대한다”고 투자 결정에 대한 의견을 밝혔다.

beSUCCESS
beSUCCESS is a professional media company with a particular focus on startups and tech industry | beSUCCESS는 국내 기업의 해외 진출을 지원하는 미디어 회사로, 실리콘밸리를 포함한 전세계 테크 트렌드와 스타트업 뉴스, 기업가 정신 등 국내 스타트업의 인사이트 확대를 위해 필요한 외신 정보를 직·간접적으로 제공할 뿐만 아니라, 한국의 스타트업 생태계와 출시 소식 등 주요 뉴스를 영문으로 세계 각국에 제공해 한국 스타트업의 글로벌 성공을 지원하는 '연결'의 역할을 합니다.

댓글이 닫혀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