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난감
본엔젤스, 레고 대여 서비스 레츠고 운영사 오렌지가든에 4억 원 투자
2016년 04월 05일

초기기업 전문투자 벤처캐피털인 본엔젤스벤처파트너스가 완구 전문업체 레고(Lego)의 제품 대여 서비스인 ‘레츠고’를 운영하는 오렌지가든에 4억 원을 투자했다고 밝혔다. 레츠고는 레고를 모바일이나 PC에서 주문하면 배송 및 회수를 진행하는 레고 대여 서비스이다. 영유아기 아이를 둔 부모들이 합리적인 가격으로 다양하고 새로운 레고들을 간편하게 대여할 수 있도록 개발된 서비스다. 레츠고는 부품 수와 가격에 따라 12개 시리즈 330여 종의 레고를 제공하고 있다. 영유아기 아이들의 사용 비율이 높은 만큼 전 제품의 세척과 살균에도 특히 신경을 쓴다는 게 회사 측의…

앵그리버드 제작사 ‘로비오’, 대규모 인력 감축 진행
  ·  2015년 10월 22일

지난 8월 260명의 직원을 해고하겠다고 밝힌 앵그리버드의 제작사 ‘로비오(Rovio)’가 최종적으로 전체 직원의 25%인 213명을 해고했다고 전했다. 핀란드에 본사를 둔 로비오는 앞으로도 수익성이 없는 사업을 철수하는 구조조정과 인력 감축을 진행할 것으로 보인다. 이로 인해 미국과 캐나다에서 앵그리버드 영화를 제작 중인 팀을 제외한 전반적인 로비오의 사업부서들이 영향을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전체적인 사업 구조 개혁을 진행 중이 로비오는 앞으로 게임, 미디어, 소비재 이 세 사업에만 집중할 계획이다. 로비오의 대변인은 “로비오는 이제 파트너들과 함께 진행되는 출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