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셜 데이팅 앱 부싯깃(Tinder), 인스타그램(Instagram) 통합버젼 출시
4월 20, 2015
틴더
간단한 스와프로 상대방과 이어주는 앱 틴더(Tinder)가 이번 15일, 관심사 기반 SNS 인스타그램(Instagram)과의 통합버젼을 출시했다.

 

소셜 데이팅 앱인 틴더는 내 주변에 있는 이성의 사진, 나이, 이름을 보고, 마음에 들면 오른쪽, 아니면 왼쪽으로 스와프하면 된다. 만약 상대방도 오른쪽으로 스와프했을 경우, 틴더에서는 두 사람은 채팅으로 이어준다.

 

틴더에서 인스타그램 통합버젼을 내놓은 이유는 간단하다. 틴더에서는 이렇게 이어진 커플도 꽤 많았지만, 사용자 수와 비교를 하면 소수의 사용자들만 연결 되는 점을 발견. 조금더 보완한 버젼을 출시했다. 이번 통합으로 기존의 대상자 뿐 아니라, 인스타그램 네트워크의 사용자가 늘게 되었다.

 

인스타그램의 내부 네트워크를 통해서 나와 공통관심사를 가진 사람들이 표시된다. 사용자를 클릭하면, 인스타그램의 사진 프로필 관심사를 확인하고, 평소대로 스와프하면 된다. 실제로 상대방의 더 많은 정보들을 얻을 수 있기 때문에 더 쉽게 대화를 이어나갈 수 있다.

 

틴더는 앱 스토어, 구글 플레이를 통해 무료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으며, 틴더 플러스라는 유료버젼도 함께 출시하고 있다.
 출처 : TC, Tinder blog
beSUCCESS
beSUCCESS is a professional media company with a particular focus on startups and tech industry | beSUCCESS는 국내 기업의 해외 진출을 지원하는 미디어 회사로, 실리콘밸리를 포함한 전세계 테크 트렌드와 스타트업 뉴스, 기업가 정신 등 국내 스타트업의 인사이트 확대를 위해 필요한 외신 정보를 직·간접적으로 제공할 뿐만 아니라, 한국의 스타트업 생태계와 출시 소식 등 주요 뉴스를 영문으로 세계 각국에 제공해 한국 스타트업의 글로벌 성공을 지원하는 '연결'의 역할을 합니다.

익명 댓글

ava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