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자 비하인드스토리] 6개월간 투자 유치로 나는 번아웃(Burn-out)에 다다랐다, 눔(NOOM) 정세주 대표
2월 4, 2014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