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프로
액션캠 선두주자 ‘고프로’, 판매 수익 악화로 총 직원의 7% 해고
  ·  2016년 01월 14일

액션캠 스타트업 고프로가 판매 수익 악화로 총 직원의 7%를 해고하겠다고 발표하면서 주가가 폭락했다. 고프로는 13일 2015년 4분기와 2015년 전체 영업 실적을 공개했다. 고프로는 4분기에 4억3천만 달러(한화 약 5천억 원), 2015년 전체 16억 달러(한화 약 1조9천억 원)의 수익을 냈다고 밝혔다. 이는 목표 판매량 대비 실제로 판매된 제품 수가 낮아 고프로가 예상한 수익에 훨씬 못 미쳤다. 발표 당일 고프로의 주가가 24%까지 떨어지는 모습을 보였다. 더불어 고프로 액션캠 제품에 칩을 공급하는 주요 공급처의 주가 역시…

구글, 페이스북 등과 경쟁 위해 가상현실 전담 부서 신설
  ·  2016년 01월 14일

이제까지는 가상현실 분야에서 페이스북과 마이크로소프트가 한발 앞선듯한 행보를 구글이 따라가는 모습이었다면 2016년에는 그 경쟁이 더 치열해질 전망이다. 다수 매체는, 최근 구글은 선다 피차이 CEO가 최고 지휘관 역할을 맡는 가상현실 컴퓨팅 전담 새로운 사업부를 구성하면서 자연스럽게 구글의 다이엔 그린 사업부 부사장이 그 외 소비자 웹 애플리케이션 관련 모든 일을 담당하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이런 임원급의 인사이동은 구글이 실행 가능한 대규모 사업을 구성하려는 의도로 보인다. 구글 제품 관리 부문 부사장 클레이 베이버는 구글의 지메일,…

액션캠 고프로의 CEO 닉 우드만, “스타트업은 끈질겨야한다”
  ·  2015년 09월 23일

이틀째를 맞은 스타트업 컨퍼런스 디스럽트(Disrupt)에 액션캠 고프로(GoPro)의 CEO 닉 우드만이 성공 비결을 이야기했다. 고프로는 2003년에 설립된 액션캠 스타트업으로 2012년 말 중국의 팍스콘으로부터 2억 달러(한화 약 2천3백억 원)의 투자를 유치했으며 작년 6월에는 미국 나스닥에 상장해 공모가 보다 30퍼센트 이상 초과한 가격에 거래되어 주목을 받았다. 액션캠 시장이 치열한데, 고프로는 경쟁사보다 항상 한발 앞서있다며 사회자는 고프로의 성공 비결을 물었다. 이에 우드만은 실패하는 순간이 오더라도 끈질기게 도전하라고 말했다. 우드만 역시 실패의 경험이 있었다며 물론 실패는 두렵지만…

고프로, 73그램 초소형 신제품 ‘히어로4 세션’ 출시
  ·  2015년 07월 07일

액션캠의 대명사 고프로가 새로운 시리즈인 ‘히어로4 세션(HERO4 Session)’을 출시했다. 이번에 출시된 히어로4 세션은 지금까지 출시된 고프로 모델 중 가장 가벼운 73g으로 아이폰6 무게의 절반 정도밖에 되지 않는다. 크기도 기존 출시 모델보다 50% 축소된 가로 3.8cm, 세로 3.8cm, 깊이 3.6cm다. 또한, 풀HD 및 QHD의 해상도로 동영상을 촬영할 수 있으며, 사진 촬영은 800만 화소를 지원한다. 사진 촬영 시 초당 최대 10매의 사진을 촬영할 수 있는 버스트 모드와 0.5~60초 사이의 일정한 간격으로 촬영해 짧은 영상으로…

애플 웨어러블 카메라 특허 취득, 고프로 주가 전날 대비 15% 하락
  ·  2015년 01월 14일

애플이 향후 출시할 신제품이 애플워치 뿐만은 아닌 것으로 보인다. 패이턴틀리 애플(Patently Apple)은 현지시각으로 지난 13일, 애플이 웨어러블 카메라 특허를 취득했다는 소식을 전했다. 이번 특허에는 독립형 모드와 리모컨 모드, 두 가지 형태가 있으며 손목시계 형태의 리모컨도 포함돼 있다. 또한 특허의 웨어러블 카메라는 자전거, 다이빙 마스크 등에 장치를 부착할 수 있으며 수중에서 마이크 사용을 가능해 수영이나 다이빙 시에도 음성 녹음을 포함한 동영상 촬영을 할 수 있다. 한편 이번 애플의 웨어러블 카메라 특허 취득 뉴스가 나간…

1조 원 매출, 액션캠 기업 ‘고프로(GoPro)’, 美 IPO 신청서 제출
  ·  2014년 05월 20일

미국의 액션 카메라 전문 기업 ‘고프로(GoPro)’가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에 상장신청서를 제출했다고 어제 19일(현지 시각) 비즈니스인사이더가 보도했다. 이번 기업공개(IPO)를 통해 ‘고프로’는 1억 달러(한화 1,023억4,000만 원)의 자금을 조달할 예정이다. 기업공개의 주관사로는 JP모건, 시티은행, 바클레이 등 월 가의 대형 은행들이 참여했다. 2002년 니콜라스 우드만(Nicholas Woodman)이 설립한 ‘고프로’는 전 세계 액션캠 시장 1위를 차지하고 있는 기업으로, 국내 시장에서도 50%가 넘는 점유율을 차지하고 있다. 지난 3월 비즈니스인사이더는 ‘고프로’의 기업가치가 23억 달러에 이르며, 올해 5월 경에는 기업공개가 있을 것이라고 예측했다. ‘고프로’는 이번…